• 북마크 되었습니다.

삼성 건조기, 국내 시장서 점유율 1위 차지…50% 넘어

입력 2019-10-06 11:00

미국 시장서도 시장점유율 1위 유지…JD파워 소비자만족도 평가 1위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건조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건조기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자사 건조기가 국내시장에서 7월부터 점유율 50%를 넘어서며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삼성 독자 기술로 구현한 자연 건조 방식, 위생적 열교환기 관리, 한국 소비자의 생활습관에 맞는 대용량 설계 등이 소비자들로부터 인정을 받은 결과"라고 설명했다.

삼성 건조기 그랑데는 건조통 뒷면에 360개에 달하는 에어홀이 있어 풍부한 바람으로 많은 양의 빨래도 고르고 빠르게 말려준다.

또 건조통 내부 온도가 60도를 넘지 않아 옷감 손상을 최소화해 준다.

삼성 건조기는 소비자가 필요할 때 간편하게 열교환기를 청소할 수 있는 구조로 설계되어 있어 위생과 편의성을 모두 고려했다는 것도 큰 장점이다.

특히 건조기에 적용된 올인원 필터가 건조 중 발생하는 먼지를 꼼꼼하게 걸러 줘 소비자들은 1년에 3~4회 정도만 열교환기를 청소하면 된다.

삼성 건조기는 최대 가전 시장인 미국과 유럽에서도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미국 건조기 시장에서 선두 자리를 유지하고 있을 뿐 아니라 시장조사업체 JD파워가 실시한 ‘2019 생활가전 소비자 만족도 평가’에서도 총점 880점(1000점 만점 기준)을 받아 1위를 기록했다.

독일 제품 평가 전문 매체인 ETM으로부터는 94.4점(100점 만점 기준)을 받아 건조기 부문 1위에 올랐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앞으로도 최신 기술과 국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을 접목시킨 제품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72,000
    • -5.54%
    • 이더리움
    • 188,300
    • -8.24%
    • 리플
    • 286
    • -2.05%
    • 라이트코인
    • 60,000
    • -5.21%
    • 이오스
    • 3,299
    • -8.34%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6.86%
    • 스텔라루멘
    • 69.8
    • -4.64%
    • 트론
    • 18.1
    • -5.24%
    • 에이다
    • 44.9
    • -4.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8,100
    • -6.05%
    • 모네로
    • 63,950
    • -5.61%
    • 대시
    • 70,450
    • -5.18%
    • 이더리움 클래식
    • 4,895
    • -4.49%
    • 44.8
    • -3.45%
    • 제트캐시
    • 36,880
    • -5.77%
    • 비체인
    • 6.48
    • -9.37%
    • 웨이브
    • 790
    • -5.7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8
    • -5.84%
    • 비트코인 골드
    • 8,320
    • -3.82%
    • 퀀텀
    • 2,068
    • -5.48%
    • 오미세고
    • 972
    • -6.63%
    • 체인링크
    • 2,865
    • -7.85%
    • 질리카
    • 6.71
    • -8.46%
    • 어거
    • 13,100
    • -4.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