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정년 늘리겠다…일자리 만큼 좋은 복지 없다”

입력 2019-10-02 16:49

노인의 날 맞아 축사…“어르신들이 행복해야 가정도 나라도 행복”

▲문재인 대통령이 1일 대구 공군기지에서 열린 국군의 날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일 대구 공군기지에서 열린 국군의 날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일 노인의 날을 맞아 “정규적인 일자리에도 더 오래 종사하실 수 있도록 정년을 늘려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식에서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이 대독한 서면 축사에서 “우리 정부는 ‘건강하고 품위 있는 노후 생활 보장’을 국정과제로 삼고, 존경의 마음을 담아 지원책을 마련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생활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고자, 기초연금을 올해 최대 30만 원으로 올렸다. 활기차고 보람 있게 사시는 데 일자리만큼 좋은 복지가 없을 것이다”며 “어르신 일자리는 작년까지 51만 개를 마련했고, 올해 13만 개 더 늘릴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또 “건강이 허락되시는 한 계속 일하실 수 있도록 더욱 챙기겠다”며 “혼자 사시는 분들, 몸이 불편하신 분들의 생활 편의를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전국 보건소에서 의료비 걱정을 덜어드리고 치매안심센터도 운영하고 있다”며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어르신 관련 내년 정부 예산을 올해보다 18% 이상 증가한 16조6000억 원을 편성했다”고 소개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100세 시대를 맞아 어르신들이 더 오랫동안 사회활동에 참여하실 수 있도록 바꿔가겠다”며 “어르신들이 행복해야 가정도 나라도 행복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노인의 날을 맞아 전국 100세 이상 장수 어르신 1550분에게 청려장과 함께 축하 카드도 전달했다. 축하카드를 보낸 의미에 대해 문 대통령은 “어르신들은 식민지와 전쟁의 고통을 겪으셨고 민주화와 경제성장을 일구신, 우리의 살아있는 역사”라며 “긴 세월 동안 흘리신 땀과 눈물을 존경하며, 그 마음을 담아 올해 100세 이상 어르신 1550분께 청려장을 드린다”고 감사 인사했다.

이 밖에 문 대통령은 “인간은 모두 행복하고 건강하게 살 권리가 있다”며 “유엔(UN)은 ‘노인의 날’을 지정하고 어르신의 삶에 관심을 가질 것을 촉구해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은 2026년이 되면 65세 이상 어르신이 전체 인구의 20%를 차지하는 초고령사회에 진입하게 된다”며 “정부는 어르신들이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 많은 준비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어르신들의 경륜과 지혜를 국가 발전의 밑거름으로 삼고, 행복하게 사실 수 있도록 잘 모시겠다”며 “늘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40,000
    • -0.01%
    • 이더리움
    • 164,700
    • -0.12%
    • 리플
    • 249
    • -1.46%
    • 라이트코인
    • 50,050
    • -1.18%
    • 이오스
    • 2,975
    • -0.4%
    • 비트코인 캐시
    • 239,200
    • -0.46%
    • 스텔라루멘
    • 58.94
    • -0.25%
    • 트론
    • 16.17
    • -0.74%
    • 에이다
    • 41.88
    • -0.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700
    • +0.19%
    • 모네로
    • 58,850
    • -1.75%
    • 대시
    • 58,650
    • +1.21%
    • 이더리움 클래식
    • 4,420
    • -0.23%
    • 40.91
    • +0.44%
    • 제트캐시
    • 38,020
    • +2.12%
    • 비체인
    • 6.34
    • -0.31%
    • 웨이브
    • 813.8
    • +1.9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4.9
    • +3.72%
    • 비트코인 골드
    • 6,410
    • +0.08%
    • 퀀텀
    • 2,009
    • -0.35%
    • 오미세고
    • 812.9
    • +0.28%
    • 체인링크
    • 2,365
    • +0.85%
    • 질리카
    • 6.198
    • -0.19%
    • 어거
    • 11,630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