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낙연 '조국 통화'에 "집 11시간 압수수색 과도...오해 소지 아쉬워"

입력 2019-09-27 15:24 수정 2019-09-27 15:26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이낙연 국무총리는 27일 조국 법무부 장관 자택에 대한 검찰 압수수색과 관련해 “여성만 두 분 계시는 집에 많은 남성이 11시간 동안 뒤지고 식사를 배달해서 먹는 건 아무리 봐도 과도했다는 인상을 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 국무총리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통일 외교 안보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수사 지휘라고 보지 않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총리는 “해석은 다를 수 있지만 공교롭게 장관이기 때문에 오해받을 여지는 있어 아쉽다"면서 “형사소송법에 따르면 압수수색 대상 주거지 주인이 참관토록 하고 있다. 그 취지는 압수수색을 하더라도 개인의 기본권 침해는 최소화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11시간이나 계속됐다는 건 과잉 금지 원칙 위반 소지가 있다”면서 “공권력을 집행하더라도 기본권 침해를 최소화하는 원칙을 지켰는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75,000
    • +1.45%
    • 이더리움
    • 319,800
    • +2.17%
    • 리플
    • 331.5
    • +0.91%
    • 라이트코인
    • 92,900
    • +2.48%
    • 이오스
    • 5,115
    • +4.49%
    • 비트코인 캐시
    • 467,600
    • +4.47%
    • 스텔라루멘
    • 85.38
    • +1.41%
    • 트론
    • 24.68
    • +3.18%
    • 에이다
    • 71.9
    • +3.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6,100
    • +2.98%
    • 모네로
    • 98,800
    • +6.18%
    • 대시
    • 126,800
    • +2.09%
    • 이더리움 클래식
    • 11,390
    • +0.62%
    • 71.36
    • +1.22%
    • 제트캐시
    • 73,950
    • +1.44%
    • 비체인
    • 8.054
    • +3.51%
    • 웨이브
    • 1,701
    • +1.1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3.5
    • +1.79%
    • 비트코인 골드
    • 12,470
    • +2.89%
    • 퀀텀
    • 2,921
    • +2.64%
    • 오미세고
    • 1,349
    • +4.41%
    • 체인링크
    • 4,981
    • +1.78%
    • 질리카
    • 8.85
    • +3.39%
    • 어거
    • 15,900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