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환율마감] 원·달러 4일만 1180원선 회귀, 미중협상 기대+중 대출금리인하

입력 2019-09-20 16:00

원·엔도 나흘만 하락..수출업체·역외 차익실현성 달러매도..내주 1180~1200원 등락

원·달러 환율은 나흘만에 1180원대로 내려앉았다. 재정환율인 원·엔 환율도 나흘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미중간 실무협상이 시작된 가운데 미중 무역협상 합의에 대한 기대감이 확산하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이 1년물 대출금리를 인하한데 이어 홍콩에서 채권발행 계획을 발표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 수급적으로도 수출업체들과 역외를 중심으로 달러 매도가 집중됐다.

외환시장 참여자들은 미중간 무역협상 타결 기대감이 영향을 줬다고 평가했다. 다음주 역시 이같은 기대감이 이어지며 1180원대 초반까지 떨어질수 있을 것이란 관측이다. 다만 하단에서는 달러 저점매수 수요도 있는 만큼 낙폭은 제한될 것으로 봤다.

▲오른쪽은 원달러 장중 흐름.(한국은행, 체크)
▲오른쪽은 원달러 장중 흐름.(한국은행, 체크)
2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대비 5.6원(0.47%) 내린 1188.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16일(1183.1원) 이후 처음으로 1180원대로 주저앉은 것이다. 장중 저점은 1187.0원이었다. 상승한 역외환율을 반영해 1195.1원에 출발했던 원·달러는 장초반 1195.6원까지 올랐다. 장중 변동폭은 8.6원으로 5일(8.8원) 이후 가장 컸다.

100엔당 원화환율은 3.97원(0.36%) 하락한 1101.27원을 기록했다. 16일 7.53원(0.68%) 하락 이후 처음으로 떨어진 것이다.

역외환율은 이틀째 상승했다. 차액결제선물환(NDF)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94.0/1194.4원에 최종 호가돼 전장 현물환 종가보다 1.7원 올랐다.

은행권의 한 외환딜러는 “전체적으로 1200원이 새로운 저항선으로 인식되는 분위기다. 미중 무역협상 기대심리가 커 상단에서는 매수보다는 이익실현에 나서고 있다. 수출업체들과 역외투자자들을 중심으로 달러매도가 집중됐다”며 “다음주엔 1180원대 초반까지도 갈 수 있을 것 같다. 미중간 실무협상이 어제부터 시작된데다 무역협상 타결 기미도 보이기 때문이다. 당분간 미중간 나쁜 뉴스가 없을 것으로 보여 단기 고점을 확인했다는 차원에서 접근해야 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외환시장의 한 관계자는 “중국이 오전에 1년물 대출금리를 인하한데 이어 홍콩에서 채권발행 계획을 발표했다. 아시아통화 대부분이 강세를 보임에 따라 원화도 동반 강세를 보였다”며 “다음주엔 유엔총회와 한미정상회담 외에 큰 이벤트가 없다. 미중 협상기대감이 하락압력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높다. 월말이 다가오면서 네고도 나올 수 있겠다. 다만 1180원대 초반에서 탄탄한 수요도 확인했었다는 점에서 낙폭은 제한되는 가운데 미중 무역협상을 대기하는 모드가 될 것 같다. 내주 원·달러 환율은 1180원에서 1200원 사이에서 등락할 것으로 본다”고 전했다.

오후 3시40분 현재 달러·엔은 0.18엔(0.17%) 하락한 107.85엔을, 유로·달러는 0.0002달러(0.02%) 상승한 1.1059달러를, 역외 달러·위안(CNH)은 0.0159위안(0.22%) 내린 7.079위안을 기록 중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71,000
    • -1.33%
    • 이더리움
    • 212,500
    • -2.03%
    • 리플
    • 344
    • +0.58%
    • 라이트코인
    • 65,200
    • +0.15%
    • 이오스
    • 3,515
    • -3.86%
    • 비트코인 캐시
    • 265,000
    • +0.23%
    • 스텔라루멘
    • 75.1
    • -0.66%
    • 트론
    • 18.6
    • -4.12%
    • 에이다
    • 58.9
    • +1.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000
    • +5.47%
    • 모네로
    • 62,500
    • +3.99%
    • 대시
    • 83,900
    • -0.36%
    • 이더리움 클래식
    • 5,550
    • +1.93%
    • 44.3
    • -2.64%
    • 제트캐시
    • 47,030
    • +5.57%
    • 비체인
    • 4.11
    • -1.91%
    • 웨이브
    • 1,001
    • -2.9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8
    • -6.42%
    • 비트코인 골드
    • 9,700
    • +2.11%
    • 퀀텀
    • 2,031
    • -4.24%
    • 오미세고
    • 941
    • -1.88%
    • 체인링크
    • 2,723
    • -9.14%
    • 질리카
    • 7.83
    • -0.13%
    • 어거
    • 9,835
    • +1.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