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언주 "文 담화 보고 靑 쳐들어가고 싶었다"…毛 자른 속내

입력 2019-09-10 17:17

이언주 의원, 삭발 후 유튜브 방송 출연

(출처=유튜브 '고성국TV' 영상 캡처)
(출처=유튜브 '고성국TV' 영상 캡처)

이언주 의원이 삭발 의지를 굳히게 된 계기에 대해 입을 열었다.

10일 무소속 이언주 의원은 유튜브 채널 고성국TV에 출연해 이날 삭발과 관련한 속내를 전했다. 해당 영상에서 이 의원은 "조국 후보자 임명을 반대하는 여론에도 불구하고 문 대통령이 임명을 강행한 것에 대한 항의의 표시였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언주 의원은 "문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임명하고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는 걸 보면서 (청와대에)쳐들어가고 싶었다"라고 날을 세웠다. 이어 "국민적 분노가 솟구치는데 이를 무시하는 저들을 그냥 둘 수 없다고 생각했다"면서 "저항 정신을 결집시키고 국민에 호소하기 위한 것이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이언주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 국회의사당 본청 앞 계단에서 삭발식을 가졌다. 현장에는 '대한민국 민주주의는 사망했다'라는 글이 쓰인 현수막이 걸려 있었다. 이 의원의 삭발식을 두고 박지원 대안정치연대 의원은 SNS에 "삭발은 국회의원이 하지 말아야 할 쇼"라며 "머리는 자란다"라고 비판했다. 이에 반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야당 의원들은 이 의원 결기의 반만이라도 닮으면 좋겠다"라고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81,000
    • -0.64%
    • 이더리움
    • 204,800
    • -1.49%
    • 리플
    • 239.8
    • -0.99%
    • 라이트코인
    • 55,850
    • -0.36%
    • 이오스
    • 3,308
    • -0.06%
    • 비트코인 캐시
    • 310,000
    • -5.17%
    • 스텔라루멘
    • 62.69
    • +1.93%
    • 트론
    • 16.21
    • -1.82%
    • 에이다
    • 43.46
    • -0.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8,000
    • -5.56%
    • 모네로
    • 70,150
    • +0.94%
    • 대시
    • 99,750
    • +9.56%
    • 이더리움 클래식
    • 7,075
    • +0.93%
    • 47.49
    • -0.4%
    • 제트캐시
    • 48,890
    • +6.19%
    • 비체인
    • 4.641
    • -2.54%
    • 웨이브
    • 1,243
    • +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6.8
    • +3.4%
    • 비트코인 골드
    • 11,580
    • -5.7%
    • 퀀텀
    • 1,775
    • -1.83%
    • 오미세고
    • 733
    • -2.01%
    • 체인링크
    • 3,979
    • +3.89%
    • 질리카
    • 5.634
    • +1.37%
    • 어거
    • 12,610
    • +0.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