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한국내화 287억원 규모 채무보증 결정

입력 2019-09-09 14:14

한국내화는 계열회사인 한텍이 한국수출입은행으로부터 빌린 287억원에 대해서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9일 공시했다.

채무보증 금액은 자기자본(1294억원) 대비 22.2% 수준이며, 보증 기간은 2020년 9월 18일까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70,000
    • -1.57%
    • 이더리움
    • 212,000
    • -2.08%
    • 리플
    • 307
    • -2.23%
    • 라이트코인
    • 68,300
    • -1.87%
    • 이오스
    • 3,942
    • -1.25%
    • 비트코인 캐시
    • 318,100
    • -2.12%
    • 스텔라루멘
    • 84.3
    • -2.77%
    • 트론
    • 22.2
    • -3.9%
    • 에이다
    • 49.2
    • -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100
    • -1.63%
    • 모네로
    • 75,850
    • +0.93%
    • 대시
    • 79,150
    • -1.86%
    • 이더리움 클래식
    • 5,475
    • -2.67%
    • 46.4
    • +1.75%
    • 제트캐시
    • 41,650
    • -2%
    • 비체인
    • 8.64
    • +18.84%
    • 웨이브
    • 888
    • -1.6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8
    • -2.37%
    • 비트코인 골드
    • 9,305
    • -3.97%
    • 퀀텀
    • 2,641
    • -0.97%
    • 오미세고
    • 1,155
    • +2.3%
    • 체인링크
    • 3,507
    • +0.69%
    • 질리카
    • 7.19
    • +1.27%
    • 어거
    • 12,750
    • -5.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