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인천공항, ACI 주관 세계 최고 서비스 국제인증 획득

입력 2019-09-05 13:55

올해 처음 시행한 ACI 고객경험인증은 전 세계 26개 공항이 획득

▲지난 4일(현지시각)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국제공항협의회(ACI, Airports Council International) 주관으로 열린 ACI Customer Experience Global Summit 시상식에서 인천공항공사 박수연 CS관리팀장(사진 오른쪽)이 국제공항협의회 Ada Tse 아태지역 부지부장(사진 왼쪽)으로부터 ‘고객경험인증제’ 현 최고단계인 2단계 인증패를 수여받고 있다.(인천국제공항공사)
▲지난 4일(현지시각)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국제공항협의회(ACI, Airports Council International) 주관으로 열린 ACI Customer Experience Global Summit 시상식에서 인천공항공사 박수연 CS관리팀장(사진 오른쪽)이 국제공항협의회 Ada Tse 아태지역 부지부장(사진 왼쪽)으로부터 ‘고객경험인증제’ 현 최고단계인 2단계 인증패를 수여받고 있다.(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국제공항협의회(ACI, Airports Council International) 주관으로 열린 ACI Customer Experience Global Summit 시상식에서 ‘고객경험인증제(Customer Experience Accreditation)’ 2단계 인증패를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ACI 고객경험인증제’는 최근 고객경험 관리가 기업경영의 최우선 과제로 대두됨에 따라 전 세계 공항의 고객경험 관리에 대한 프로세스를 정립하고 표준화하기 위해 금년 4월 국제공항협의회에서 신규 제정한 제도이다. 최고 5단계 인증까지 존재하며 단계가 높아질수록 공항운영에 있어 고도화된 고객경험 관리 체계를 필요로 한다. 또한, 1~2단계는 동시에 획득 가능하나, 3단계 이후는 해당 단계를 1년 유지한 후 상위단계 신청이 가능하다.

인천공항공사는 이번에 1~2단계 인증을 동시에 획득하여 현재 받을 수 있는 최고단계의 인증을 획득했다.

본 인증을 위해 국제공항협의회는 고객경험 관리에 필요한 핵심 분야인 △고객이해 △고객경험 증진 전략 △서비스 모니터링 △서비스운영 개선 노력 △고객관리 △공항문화 확산 △서비스설계 및 혁신 △공항 커뮤니티 간 협업 등 8개 영역에서 공항의 고객경험 향상 및 서비스 개선 노력을 평가했다.

현재까지 인천공항 외 아시아 태평양 지역 13개 공항, 유럽 4개 공항, 미주 7개 공항, 중동의 아부다비 공항 등 전 세계 26개 공항이 서비스 품질관리에 대한 인증을 받았으며, 이 중 현재 최고 단계인 2단계 인증을 받은 공항은 인천공항을 포함해 홍콩, 아부다비, 시드니 등 10여개 공항이다.

인천공항공사는 이번 2단계 인증을 시작으로 연내에 3단계 인증을 획득하고, 오는 2021년까지 최고 단계에 해당하는 5단계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세계 최고수준의 고객 서비스 관리체계에 대한 국제적 공신력을 확보함과 동시에 인천공항의 서비스 브랜드 위상을 더욱 제고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고객경험인증 2단계를 획득함으로써, 인천공항의 고객경험 관리 체계를 인정받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인천공항을 찾는 여객분들이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발견하고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4차 산업기술을 통한 미래형 공항운영 등 여객서비스 고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11,000
    • -5.04%
    • 이더리움
    • 176,400
    • -5.97%
    • 리플
    • 275
    • -3.17%
    • 라이트코인
    • 55,700
    • -5.67%
    • 이오스
    • 3,088
    • -6%
    • 비트코인 캐시
    • 245,000
    • -6.99%
    • 스텔라루멘
    • 67.5
    • -4.8%
    • 트론
    • 17.2
    • -3.37%
    • 에이다
    • 43.3
    • -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400
    • -1.04%
    • 모네로
    • 60,050
    • -5.73%
    • 대시
    • 65,750
    • -8.04%
    • 이더리움 클래식
    • 4,593
    • -5.24%
    • 42.3
    • -5.37%
    • 제트캐시
    • 34,650
    • -5.46%
    • 비체인
    • 6.18
    • -7.76%
    • 웨이브
    • 726
    • -4.7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5
    • -6.84%
    • 비트코인 골드
    • 7,735
    • -6.24%
    • 퀀텀
    • 1,950
    • -5.71%
    • 오미세고
    • 910
    • -5.31%
    • 체인링크
    • 2,760
    • -6.09%
    • 질리카
    • 6.68
    • -3.88%
    • 어거
    • 12,740
    • -9.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