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일본發 금융불안 소방수' 은성수 새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입력 2019-08-09 11:36

9일 차기 금융위원장으로 지명된 은성수 후보자는 '국제금융통'으로 불린다.

1961년생인 그는 전라북도 익산 출신이다. 군산고등학교,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하와이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4년 재무부(현 기획재정부ㆍ27회)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했다. 1960년생인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행시 29회)보다 한 살 어리지만 행시 기수로는 2기수 선배다.

은 후보자는 최종구 위원장과 함께 국제금융라인의 적통으로 분류된다. 재무부 투자진흥과, 외환정책과 등을 거친 뒤 1999년부터 3년간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UNCTAD) 투자기업국에서 일했다.

이어 국제기구과 과장, 국제금융정책관, 국제금융정책국장, 국제업무 관리관(차관보) 등 기재부 국제금융 이력을 쌓았다. 국제금융국장 시절 최종구 당시 차관보 밑에서 한중·한일 통화스와프 체결업무 등 국제금융 현안을 함께 헤쳐나갔다.

이후 세계은행(WB) 상임이사, 한국투자공사(KIC) 사장, 한국수출입은행장을 거치며 국내외 실물 경제 컨트롤타워 수장 역할을 무난히 수행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은 후보자는 27회 행시 모임인 '함현정(含賢井, 현명함을 담은 우물)'의 주축 멤버로도 알려져 있다. 윤종원 전 청와대 경제수석과 이창용 국제통화기금(IMF) 아태국장 등과도 친분이 두텁다.

그는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경제보좌관실 선임행정관을 지내 금융위 관료들과 호흡도 기대된다.

금융위 관계자는 "최종구 위원장이 칭찬 속에 떠나는 만큼 은 후보자가 금융정책의 맥을 이어가는 동시에 새로운 대내외 글로벌 리스크를 방어 할 수 있는 최선의 인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59,000
    • -1.13%
    • 이더리움
    • 204,500
    • -1.78%
    • 리플
    • 344
    • -0.29%
    • 라이트코인
    • 64,200
    • -1.83%
    • 이오스
    • 3,429
    • -0.9%
    • 비트코인 캐시
    • 276,000
    • +3.29%
    • 스텔라루멘
    • 74.9
    • -0.13%
    • 트론
    • 18.2
    • -0.55%
    • 에이다
    • 55.9
    • -0.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900
    • +16.42%
    • 모네로
    • 68,750
    • +2.23%
    • 대시
    • 80,750
    • -1.1%
    • 이더리움 클래식
    • 5,385
    • +0.65%
    • 47.3
    • -1.25%
    • 제트캐시
    • 45,500
    • -1.86%
    • 비체인
    • 3.95
    • -1%
    • 웨이브
    • 941
    • -1.1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8
    • -1.15%
    • 비트코인 골드
    • 8,965
    • -0.33%
    • 퀀텀
    • 2,000
    • -2.15%
    • 오미세고
    • 942
    • -2.69%
    • 체인링크
    • 3,025
    • +5.95%
    • 질리카
    • 7.55
    • -1.05%
    • 어거
    • 9,645
    • -0.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