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아시아나, '늦캉스족' 위한 승무원 추천 여행지로 하와이, 파리 선정

입력 2019-07-24 09:00

'자녀 동반’ 하와이, ‘배우자∙연인 동반’ 파리 각각 ‘최고 여행지’로 손꼽혀

(자료제공=아시아나항공)
(자료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캐빈승무원들은 자녀 동반 최고의 여행지로는 하와이를, 배우자∙연인 동반 최고 여행지로는 파리를 손꼽았다.

아시아나항공은 하계 바캉스 시즌을 맞이해 최근 하나의 휴가 트렌드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늦캉스족’들을 위해, 3일부터 16일까지 2주에 걸쳐 캐빈승무원 2163명을 대상으로 추천 여행지에 대한 설문조사를 했다고 24일 밝혔다.

조사는 ‘여행 동행자별’ 항목과 ‘여행 테마별’ 항목으로 구분해 각각 △부모님과의 효도관광 여행지 △아이들과의 가족여행 여행지 △배우자∙연인과의 추억여행 여행지와 △’욜로(Yolo)족’을 위한 여행지 △’열혈 쇼핑족’을 위한 여행지 △’알뜰 여행족’을 위한 여행지 등으로 설문을 진행했다.

설문 결과 ‘알뜰 여행족’을 위한 여행지로는 전체 응답자 2163명 중 절반이 넘는 1238명이 선택한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가 선정됐다.

낭만적인 야경과 에펠탑, 샹젤리제 거리로 유명한 프랑스의 대표 도시 파리가 배우자∙연인과의 추억여행 여행지 및 ‘열혈 쇼핑족’을 위한 여행지 2개 항목에서 가장 선호되는 여행지로 뽑혔다.

가장 관심을 끌었던 ‘아이들과의 가족여행’ 여행지와 ‘욜로(Yolo)족’을 위한 여행지에 대한 설문에서는 쾌적한 자연환경과 레저, 휴양, 쇼핑시설을 두루 갖춘 하와이와 세계 상업∙금융∙문화의 중심지이자 미국 최대도시인 뉴욕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또한, 각종 먹거리와 방콕왕궁, 왓와룬, 카오산 로드 등의 아름다운 문화유산으로 유명한 태국 방콕이 ‘부모님과의 효도 여행’ 여행지로 뽑혔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이번 승무원들의 추천 여행지가 늦은 휴가를 계획하고 있는 분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길 희망한다”며 “아시아나항공은 이들 휴가객의 아름다운 추억여행에 동행하고자 최고의 안전과 서비스로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14,000
    • -2.6%
    • 이더리움
    • 197,000
    • -4.09%
    • 리플
    • 340
    • -2.86%
    • 라이트코인
    • 62,000
    • -4.02%
    • 이오스
    • 3,384
    • -2.56%
    • 비트코인 캐시
    • 258,400
    • -5.83%
    • 스텔라루멘
    • 73.1
    • -3.31%
    • 트론
    • 17.6
    • -3.83%
    • 에이다
    • 54.2
    • -4.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2,000
    • -6.87%
    • 모네로
    • 66,400
    • +0.91%
    • 대시
    • 78,750
    • -3.31%
    • 이더리움 클래식
    • 5,180
    • -4.78%
    • 45
    • -4.86%
    • 제트캐시
    • 45,100
    • -3.49%
    • 비체인
    • 3.76
    • -4.33%
    • 웨이브
    • 905
    • -4.9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
    • +6.61%
    • 비트코인 골드
    • 8,660
    • -3.51%
    • 퀀텀
    • 1,932
    • -4.45%
    • 오미세고
    • 892
    • -6.89%
    • 체인링크
    • 3,012
    • -5.61%
    • 질리카
    • 6.92
    • -7.49%
    • 어거
    • 9,250
    • -3.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