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ㆍ기아차, 인사평가 제도 손본다…'절대평가' 등 도입

입력 2019-07-17 18:18

사무직군부터 도입…노조 "쉬운 해고 악용 가능성" 주장

현대ㆍ기아자동차가 절대평가 등 새로운 인사평가 제도 도입을 위해 의견 수렴에 나섰다.

17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최근 현대기아차는 △절대평가 △계량평가 △다면평가 등을 골자로 하는 인사평가 제도 변경을 위한 작업을 시작했다.

개편안은 사무직군에 우선 도입해 추후 생산직 및 계열사 전반으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ㆍ기아차가 이번 개편안을 마련한 이유는 현행 제도의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해서다.

현재 시행되는 상대평가 제도 하에서는 부서별로 고과 최하위 등급인 D등급을 5%로 의무 할당해야 한다. 이 과정에서 부서 및 직급별 형평성 논란이 제기돼 왔다.

누군가는 어쩔 수 없이 최하위 D등급을 받아야 해 서열에 따라 진급이 누락되는 일 등이 벌어져 근로의욕이 떨어진다는 이유다.

반면, 노동조합 측에서는 현행 제도의 유지를 요구하는 입장이다. 절대평가가 도입되면 D등급 비중을 회사가 임의로 늘릴 수 있어 쉬운 해고에 악용될 수 있다는 주장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최하위 등급 고과를 강제로 분배하는 현행 제도에 문제점이 있다고 보고 인사평가 제도 개편을 추진하고 있다"며 "아직까진 의견을 수렴하는 단계"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655,000
    • -1.96%
    • 이더리움
    • 186,800
    • -1.32%
    • 리플
    • 257.5
    • -3.23%
    • 라이트코인
    • 61,550
    • -5.6%
    • 이오스
    • 4,073
    • -0.88%
    • 비트코인 캐시
    • 369,800
    • -5.23%
    • 스텔라루멘
    • 66.23
    • -2.82%
    • 트론
    • 18.64
    • -3.92%
    • 에이다
    • 49.42
    • -3.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8,400
    • -12.37%
    • 모네로
    • 71,000
    • -3.27%
    • 대시
    • 114,500
    • -3.78%
    • 이더리움 클래식
    • 9,600
    • -5.88%
    • 44.91
    • -7.29%
    • 제트캐시
    • 55,800
    • -3.13%
    • 비체인
    • 6.474
    • -2.47%
    • 웨이브
    • 997
    • +1.7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7
    • -2.86%
    • 비트코인 골드
    • 10,890
    • -8.87%
    • 퀀텀
    • 2,158
    • -2.71%
    • 오미세고
    • 883.9
    • -4.7%
    • 체인링크
    • 2,814
    • -4.74%
    • 질리카
    • 5.745
    • -1.19%
    • 어거
    • 15,630
    • +0.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