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킴 베이싱어, 초복 '개 도살 반대 집회' 참석…옆에선 개고기 시식 맞불

입력 2019-07-12 15:53 수정 2019-07-12 16:06

(EPA/연합뉴스)
(EPA/연합뉴스)

할리우드 배우 킴 베이싱어가 초복인 12일(오늘), 국회 앞에서 진행된 '개 식용' 반대 집회에 참석했다.

'동물해방물결'과 '동물을위한마지막희망' 등 40여 개 동물보호단체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서울 영등포구 국회 앞에서 '2019 복날추모행동'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동물보호 활동을 하고 있는 미국 배우 킴 베이싱어가 참석했다.

킴 베이싱어는 "한국은 매우 아름답고 강한 사람들이 있는 나라"라며 "하지만 먹기 위해 개를 집단 사육하는 개 농장이 있는 국가이기도 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개는 목소리를 낼 수 없으니 여러분들이 개들을 대신해 소리를 내 달라"라며 "한국에서 조금 더 영향력을 줄 수 있는 공인분들이 부디 용기를 가지고 조금 더 담대해지길 바란다. 정부를 압박해 달라"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킴 베이싱어는 지난해 7월에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도심의 한국 LA총영사관 앞에서 개고기 식용반대 시위를 벌인 바 있다.

한편 동물단체 집회 현장 옆에선 개 식용 업자들이 개고기 시식 행사로 맞불을 놓았다.

그들은 "축산물법상 불법이 아닌 개 식용을 막지 말라"라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34,000
    • -0.25%
    • 이더리움
    • 190,100
    • +0.42%
    • 리플
    • 265.9
    • -0.3%
    • 라이트코인
    • 65,150
    • -0.08%
    • 이오스
    • 4,141
    • +1.52%
    • 비트코인 캐시
    • 391,600
    • +2.76%
    • 스텔라루멘
    • 71.78
    • +5.31%
    • 트론
    • 18.95
    • +0.8%
    • 에이다
    • 50.01
    • +3.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3,300
    • +16.6%
    • 모네로
    • 74,400
    • +1.02%
    • 대시
    • 127,300
    • +8.71%
    • 이더리움 클래식
    • 9,955
    • +4.24%
    • 42.48
    • -0.02%
    • 제트캐시
    • 60,950
    • +5.36%
    • 비체인
    • 6.653
    • +0.54%
    • 웨이브
    • 987
    • +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5
    • +4.94%
    • 비트코인 골드
    • 13,300
    • +8.48%
    • 퀀텀
    • 2,192
    • +0.27%
    • 오미세고
    • 888
    • -2.59%
    • 체인링크
    • 3,079
    • +3.32%
    • 질리카
    • 5.755
    • -0.16%
    • 어거
    • 16,290
    • +5.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