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소상공인연합회 "8월 대규모 대정부 투쟁 나설 것....규모별 최저임금 차등적용 관철하겠다"

입력 2019-07-10 17:42 수정 2019-07-10 17:48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소상공인연합회가 다음달 대규모 집회를 결의하는 등 이른바 '대정부 선전포고'에 나섰다. 연합회가 줄기차게 정부에 요구해 온 업종별 최저임금 차등적용이 관철되지 않자 '실력행사'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소상공인연합회는 10일 개최한 ‘2019년도 소상공인연합회 제 1차 임시총회 및 업종·지역 특별 연석회의’에서 8월 대대적 시위을 벌이기로 결정했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은 "인상률을 조금 낮춘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다. 독이 가득 든 우물에 독을 더 넣느냐 덜 넣느냐의 문제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인상률을 어느수준으로 결정하느냐 보다 사업 규모별 차등적용이 더 중요하다는 주장이다.

연합회는 작년부터 최저임금 규모별 차등적용을 요구해 왔다. 최저임금 인상 자체를 반대하는 것이 아니라는 입장이다. 작년과 올해 최저임금이 각각 16.4%와 10.9%씩 올라 소상공인이 가장 큰 피해를 입었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연합회의 단체행동 결정은 요구해 온 규모별 차등적용이 공론화되기 어렵게 됐다는 판단에서다. 연합회는 △일자리안정자금 현실화 △최저임금 고시 내 소정근로시간 월 환산액 표기 삭제도 촉구했다.

우선 연합회는 각 지방에서 대정부 규탄 대회를 열고 8월말 대규모 집회를 연다는 계획이다. 최 회장은 “작년 8월 29일 대규모 집회 때처럼 정부에 소상공인의 목소리를 전달해야 한다"고 강조 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단체폐업과 최저임금을 넘어서는 물가 인상을 해야 한다는 주장까지 제기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74,000
    • +0.41%
    • 이더리움
    • 169,200
    • -0.29%
    • 리플
    • 257.5
    • +0.55%
    • 라이트코인
    • 51,900
    • +1.47%
    • 이오스
    • 3,058
    • +1.09%
    • 비트코인 캐시
    • 247,300
    • +2.23%
    • 스텔라루멘
    • 61.84
    • +1.54%
    • 트론
    • 16.49
    • +2.11%
    • 에이다
    • 43.6
    • +1.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200
    • +1.11%
    • 모네로
    • 61,300
    • -1.61%
    • 대시
    • 59,050
    • +0.85%
    • 이더리움 클래식
    • 4,512
    • +0.87%
    • 42.02
    • +1.99%
    • 제트캐시
    • 38,670
    • +3.84%
    • 비체인
    • 6.88
    • -5.1%
    • 웨이브
    • 729
    • -0.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9.9
    • +6.75%
    • 비트코인 골드
    • 6,625
    • -0.9%
    • 퀀텀
    • 2,171
    • +2.7%
    • 오미세고
    • 825
    • -1.19%
    • 체인링크
    • 2,427
    • -1.82%
    • 질리카
    • 6.526
    • +4.58%
    • 어거
    • 12,000
    • +1.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