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중공업, LNG 연구개발 투자 나서… "기술 확보로 시장 주도할 것"

입력 2019-07-10 13:13

10일 업계 최초로 조선ㆍ해양 통합 LNG 실증 설비 착공

▲10일 거제조선소에서 열린 'LNG 실증 설비' 착공식에서 남준우 삼성중공업 사장(사진 왼쪽에서 5번째)과 김준철 조선소장(왼쪽에서 4번째)을 비롯한 글로벌 에너지기업 및 선급 주요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삼성중공업)
▲10일 거제조선소에서 열린 'LNG 실증 설비' 착공식에서 남준우 삼성중공업 사장(사진 왼쪽에서 5번째)과 김준철 조선소장(왼쪽에서 4번째)을 비롯한 글로벌 에너지기업 및 선급 주요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삼성중공업)

LNG운반선, FLNG(부유식 천연가스 생산설비) 등 LNG 제품 관련 시장이 크게 확대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삼성중공업이 LNG 연구개발 투자에 나섰다.

삼성중공업은 10일 거제조선소에서 남준우 사장 주관으로 '조선·해양 LNG 통합 실증 설비' 착공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첫 삽을 뜬 LNG 통합 실증 설비는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 중인 △차세대 천연가스 재액화 공정 설계 △부유식 천연가스 공급 설비의 효율 향상을 위한 신냉매 활용 공법 △극저온 단열 저장용기 등 LNG 핵심 기술들의 성능 검증을 위한 대규모 연구개발 시설이다.

실증 설비는 거제조선소 내 3630㎡(약 1100평) 부지에 조성된다. 회사 측은 2020년 12월까지 공사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착공식에는 GASLOG(그리스), ENI(이탈리아), PETRONAS(말레이시아), Lloyd(영국), DNV-GL(노르웨이) 등 글로벌 에너지 기업과 주요 선급 등 관계자 약 40여 명이 참석했다.

실증 설비가 완공되면 LNG관련 신기술의 실증 평가를 자체적으로 수행하게 돼 차세대 기술의 적용을 앞당길 수 있다.

삼성중공업은 특히 이번에 국내 조선업계 최초로 해양 액화 실증 설비도 같이 구축해 FLNG 등 강점을 갖고 있는 해양 플랜트 분야의 경쟁력이 한층 높아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준우 삼성중공업 사장은 "LNG 분야의 기술자립을 통해 수주 경쟁력을 한층 끌어 올릴 수 있다는 점에서 통합 실증 설비 구축은 의미가 매우 크다"면서 "세계 최고의 LNG 기술 확보를 통해 시장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14,000
    • -0.9%
    • 이더리움
    • 318,200
    • -1.33%
    • 리플
    • 325.4
    • -2.84%
    • 라이트코인
    • 90,550
    • -3.05%
    • 이오스
    • 4,973
    • -2.39%
    • 비트코인 캐시
    • 461,600
    • -1.3%
    • 스텔라루멘
    • 83.63
    • -3.18%
    • 트론
    • 24.37
    • -1.61%
    • 에이다
    • 70.81
    • -1.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1,000
    • -1.04%
    • 모네로
    • 97,600
    • +0.05%
    • 대시
    • 124,000
    • -3.13%
    • 이더리움 클래식
    • 11,210
    • -3.94%
    • 71.48
    • -1.3%
    • 제트캐시
    • 73,650
    • -1.14%
    • 비체인
    • 8.258
    • +1.72%
    • 웨이브
    • 1,675
    • -1.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3.6
    • -5.26%
    • 비트코인 골드
    • 11,980
    • -3.54%
    • 퀀텀
    • 2,854
    • -2.56%
    • 오미세고
    • 1,301
    • -3.7%
    • 체인링크
    • 4,903
    • -4.42%
    • 질리카
    • 8.83
    • -1.13%
    • 어거
    • 15,870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