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일본서 출근길 흉기난동으로 2명 사망·16명 부상

입력 2019-05-28 11:05 수정 2019-05-28 11:07

등굣길 여자 초등학생들이 피해자 다수 차지

▲일본 가와사키시에서 28일(현지시간) 무차별 흉기난동이 벌어진 가운데 경찰과 구조대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인명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가와사키/EPA연합뉴스
▲일본 가와사키시에서 28일(현지시간) 무차별 흉기난동이 벌어진 가운데 경찰과 구조대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인명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가와사키/EPA연합뉴스

일본에서 28일(현지시간) 오전 한 남성이 무차별적으로 흉기를 휘둘러 16명이 다치는 참사가 일어났다.

일본 NHK방송에 따르면 이날 가나가와현 가와사키시의 노보리토역 근처 한 버스정류장에서 한 괴한이 무차별로 사람들에게 칼을 휘둘러 최소 16명이 부상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45분께 노보리토 제1공원 인근 도로에서 여러 사람이 공격을 받고 있다는 신고가 들어와 출동했다. 이 사태로 6~7세의 여자 초등학생 13명과 성인 남녀 3명이 부상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성인 1명과 초등학생 1명은 심폐정지 상태이며 3명은 중상이라고 NHK는 전했다.

경찰은 40~50대 정도로 보이는 용의자 신병을 확보했지만 이 남성도 자신의 목을 찔러 의식 불명 상태에 있다.

사건을 목격한 한 버스 운전기사는 “괴한이 양손에 칼을 들고 버스가 오는 방향으로 걸어와 초등학생들을 차례로 찔렀다”고 증언했다. 현장에서 이 남성이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흉기 2개가 발견됐으나 신원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은 나오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00,000
    • +0.3%
    • 이더리움
    • 206,200
    • +1.53%
    • 리플
    • 240.2
    • +1.09%
    • 라이트코인
    • 55,650
    • +0.91%
    • 이오스
    • 3,301
    • +2.1%
    • 비트코인 캐시
    • 319,200
    • -0.78%
    • 스텔라루멘
    • 60.44
    • +1.85%
    • 트론
    • 16.43
    • +0.92%
    • 에이다
    • 43.9
    • +0.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1,900
    • +3.64%
    • 모네로
    • 69,650
    • +1.53%
    • 대시
    • 94,700
    • +5.05%
    • 이더리움 클래식
    • 6,970
    • +2.8%
    • 47.9
    • +2.79%
    • 제트캐시
    • 47,710
    • +7.43%
    • 비체인
    • 4.748
    • +0.61%
    • 웨이브
    • 1,216
    • +1.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2.3
    • +7.38%
    • 비트코인 골드
    • 11,760
    • +12.21%
    • 퀀텀
    • 1,796
    • +4.78%
    • 오미세고
    • 743.8
    • +1.88%
    • 체인링크
    • 3,988
    • +17.61%
    • 질리카
    • 5.615
    • +2.28%
    • 어거
    • 12,390
    • -0.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