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잔나비, 학폭설 나와…"좀 떴다 싶으면" vs "가해자는 기억 못 하는 법"

입력 2019-05-24 17:36

잔나비, 학폭설 휘말려

잔나비 학폭 논란에 대중 의견 엇갈려

(사진=잔나비 SNS 캡처)
(사진=잔나비 SNS 캡처)

그룹 잔나비 소속 한 멤버가 학교 폭력에 연루됐다는 이야기가 나와 대중 간 설전이 시작됐다.

지난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그룹 잔나비에 속한 한 멤버로부터 학창시절 학교 폭력을 당했음을 주장하는 이의 글이 업로드됐다. 해당 글 작성자는 "지난 2008년 한 고등학교 재학 시절 잔나비의 한 멤버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라고 주장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대중 간 설전이 벌어졌다. 확실한 증거가 있는 게 아닌 상태에서 한 사람의 주장만으로 가해자로 몰아가는 것은 무리라는 의견과 가해자는 기억 못 할 수 있지만 피해자는 평생 기억하기에 주장에 신빙성이 있다는 의견으로 나누어진 것.

앞서 그룹 모모랜드 주이의 경우 학폭설에 시달렸으나 사실이 아님이 밝혀짐에 따라 강력 대응에 나선 바 있다. 반면 이러한 소문이 사실로 드러나면서 소속사와 계약이 해지된 경우도 다수 있기에 아직 한 쪽의 의견으로 결정하기는 시기상조인 상황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58,000
    • -1.02%
    • 이더리움
    • 204,600
    • -1.06%
    • 리플
    • 343
    • -2.83%
    • 라이트코인
    • 63,300
    • -0.47%
    • 이오스
    • 3,407
    • -1.05%
    • 비트코인 캐시
    • 254,500
    • -0.2%
    • 스텔라루멘
    • 74.7
    • -0.53%
    • 트론
    • 18.2
    • -2.67%
    • 에이다
    • 55.9
    • -1.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300
    • -1.01%
    • 모네로
    • 66,100
    • +2.16%
    • 대시
    • 80,75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5,255
    • -0.19%
    • 47.9
    • -0.83%
    • 제트캐시
    • 46,190
    • -1.22%
    • 비체인
    • 3.94
    • -1.5%
    • 웨이브
    • 946
    • -1.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6
    • +0.39%
    • 비트코인 골드
    • 8,835
    • -2.32%
    • 퀀텀
    • 2,000
    • -0.5%
    • 오미세고
    • 924
    • +0.33%
    • 체인링크
    • 2,751
    • -1.54%
    • 질리카
    • 7.53
    • -1.05%
    • 어거
    • 9,570
    • -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