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구글, 화웨이 사업 중단에 중국서 아이폰 불매 조짐

입력 2019-05-20 20:34

구글이 화웨이와의 사업을 일부 중단한 가운데 중국에서 미국 애플사의 아이폰 불매 조짐이 일고 있다.

20일 환구망에 따르면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자매지인 환구시보의 후시진 총편집인은 웨이보에 자신이 9년 간 사용했던 아이폰 대신 화웨이 휴대폰을 구매한 사실을 공개했다.

후시진 편집인은 “내가 화웨이 핸드폰으로 바꿨다고 해서 애플을 보이콧해야 한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면서 “애플은 중국 발전에 기여했다”고 전했다.

이어 “내가 어떤 종류의 휴대폰을 사용할지 결정할 권리가 있다”며 “화웨이가 미국에서 탄압을 받을 때 나는 개인적인 감정에서 화웨이 휴대전화를 사용함으로써 화웨이를 존중하는 마음을 표현했다”고 밝혔다.

중국 누리꾼 역시 웨이보 등에 ‘아이폰 불매’를 외치는 글을 무더기로 올리고 있다.

한편 이날 화웨이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의 중요한 참여자로서 안드로이드의 발전과 성장에 크게 기여했다”며 “화웨이는 계속 안드로이드 생태계를 발전하고 사용할 능력이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 “중국 시장에서 스마트폰과 태블릿PC를 포함한 상품과 서비스는 영향을 받지 않는다”며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하고 구매하라”고 했다.

앞서 화웨이는 지난주 미국 상무부의 블랙리스트에 올랐다. 화웨이에 상품과 기술을 판매하는 미국 기업은 미국 정부로부터 승인을 얻어야 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93,000
    • -3.19%
    • 이더리움
    • 206,700
    • -4.7%
    • 리플
    • 333
    • -3.76%
    • 라이트코인
    • 62,000
    • -5.63%
    • 이오스
    • 3,426
    • -6.52%
    • 비트코인 캐시
    • 257,900
    • -3.12%
    • 스텔라루멘
    • 72.4
    • -5.36%
    • 트론
    • 17.6
    • -8.81%
    • 에이다
    • 58.1
    • -0.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100
    • -1.81%
    • 모네로
    • 61,800
    • +0.65%
    • 대시
    • 81,350
    • -5.57%
    • 이더리움 클래식
    • 5,170
    • -6.09%
    • 43.6
    • -3.96%
    • 제트캐시
    • 45,350
    • -1.99%
    • 비체인
    • 3.96
    • -5.94%
    • 웨이브
    • 969
    • -8.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6
    • -9.23%
    • 비트코인 골드
    • 9,515
    • -3.74%
    • 퀀텀
    • 1,949
    • -8.33%
    • 오미세고
    • 916
    • -4.68%
    • 체인링크
    • 2,652
    • -11.42%
    • 질리카
    • 7.81
    • -1.01%
    • 어거
    • 9,460
    • -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