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황교안 “국민의 아픔 전할 것… 文 대통령, 일대일로 만나자”

입력 2019-05-17 21:29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7일 대전에서 열린 집회에 참가해 연설하고 있다.(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7일 대전에서 열린 집회에 참가해 연설하고 있다.(연합뉴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7일 “문재인 대통령을 만나면 민생대장정을 통해 들은 국민의 아픔과 쓰라림, 피 흘리는 소리, 그 고통의 이야기를 전하려 한다”라며 “일대일로 만나달라”고 제안했다.

황 대표는 이날 대전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점 앞에서 열린 ‘문재인 STOP, 국민이 심판합니다’ 5차 장외집회에 참석해 “지금 대통령이 정말 대화할 의지가 있으면 왜 안 만나고 있겠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우리 국민의 어려움에 대해서는 한마디 말을 안 하더니 북한 식량문제 해결을 위해 5당 대표 회담을 하자고 한다”라며 “도탄에 빠진 국민 경제를 얘기해야지 지금 북한에 식량을 줄 궁리를 할 때이냐”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 2중대, 3중대와 ‘와’ 하고 모여 몇 마디 하다 마는 의미 없는 회담을 해도 되겠느냐”라며 “제가 그래서 5당 회담이 아니라 일대일 회담을 하자고 했다”고 덧붙였다.

황 대표는 “문 대통령이 일자리를 챙기겠다며 청와대에 일자리 현황판을 만들어놨지만 이를 갖고 설명하는 것을 들어보지 못했다”며 “일자리가 폭망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 정부의 좌파독재가 막바지에 다다랐다”며 “죽기를 각오하고 이 정부의 경제 폭망, 민생 폭망, 안보 폭망을 막아낼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60,000
    • -1.11%
    • 이더리움
    • 203,100
    • -1.26%
    • 리플
    • 288
    • -1.37%
    • 라이트코인
    • 62,000
    • -3.8%
    • 이오스
    • 3,530
    • -2.3%
    • 비트코인 캐시
    • 282,600
    • +0.53%
    • 스텔라루멘
    • 71.7
    • -5.78%
    • 트론
    • 18.7
    • -4.59%
    • 에이다
    • 46
    • -5.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2,000
    • -4.01%
    • 모네로
    • 66,850
    • -1.91%
    • 대시
    • 73,600
    • -3.22%
    • 이더리움 클래식
    • 5,105
    • -0.78%
    • 45.9
    • -0.86%
    • 제트캐시
    • 38,540
    • -3.31%
    • 비체인
    • 6.95
    • -5.7%
    • 웨이브
    • 816
    • -2.3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
    • -7.59%
    • 비트코인 골드
    • 8,410
    • -3.78%
    • 퀀텀
    • 2,138
    • -5.06%
    • 오미세고
    • 1,020
    • -5.12%
    • 체인링크
    • 3,090
    • -4.89%
    • 질리카
    • 7.2
    • -12.2%
    • 어거
    • 13,400
    • -3.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