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현대일렉트릭, 현대중공업으로 직원 전적 추진

입력 2019-05-09 14:12

정명림 사장 "경쟁력 확보와 고용안정 위한 조치"

현대일렉트릭이 현대중공업으로 직원 전적을 추진한다.

정명림 현대일렉트릭 사장은 9일 담화문을 통해 현대중공업으로 유휴인력 전적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 사장은 전적에 대해 "지속적으로 일감 줄어드는 상황에서 경쟁력 확보와 고용안정을 위해 유휴인력에 대해 현대중공업으로 그룹사 전적을 추진하고자 한다"며 "유휴인력을 줄여 우리의 고비용구조를 조금이라도 개선하기 위한 것이며, 전적을 통해 일을 계속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정비 절감을 위해 중복·유사업무를 수행하는 조직을 통·폐합하고, 역동적이고 순발력 있는 조직으로 개편하겠다"며 "또한, 성과에 따른 신상필벌을 강화해 비전을 공유하고 성장하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회사는 17일까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전적 동의서를 받고 27일부터 현대중공업으로의 전적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전적 규모는 정해지지 않았다. 회사 관계자는 "(전적) 인원 수에 대해서는 확정된 바 없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일렉트릭의 적자폭은 확대되고 있다. 이 회사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손실 320억 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영업손실 308억 원) 대비 12억 원 늘어난 수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07,000
    • +0.36%
    • 이더리움
    • 206,400
    • +1.47%
    • 리플
    • 240.2
    • +0.84%
    • 라이트코인
    • 55,650
    • +0.91%
    • 이오스
    • 3,306
    • +2.04%
    • 비트코인 캐시
    • 319,200
    • -0.81%
    • 스텔라루멘
    • 60.46
    • +1.99%
    • 트론
    • 16.43
    • +1.05%
    • 에이다
    • 43.95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2,600
    • +3.96%
    • 모네로
    • 69,650
    • +1.53%
    • 대시
    • 94,950
    • +5.32%
    • 이더리움 클래식
    • 6,970
    • +2.8%
    • 47.46
    • +1.85%
    • 제트캐시
    • 47,710
    • +6.54%
    • 비체인
    • 4.748
    • +0.85%
    • 웨이브
    • 1,218
    • +1.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2.3
    • +7.38%
    • 비트코인 골드
    • 11,790
    • +12.72%
    • 퀀텀
    • 1,799
    • +4.71%
    • 오미세고
    • 743.8
    • +1.36%
    • 체인링크
    • 3,991
    • +17.21%
    • 질리카
    • 5.615
    • +2.28%
    • 어거
    • 12,39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