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윤서빈 퇴출성명문·하나경 강은비·'어벤져스: 엔드게임' 흥행 성적·신동미 허규

입력 2019-05-07 12:16 수정 2019-05-07 17:10

(출처=엠넷 방송 캡처)
(출처=엠넷 방송 캡처)

◇ 윤서빈 퇴출성명문, '프듀X101' 논란 이틀째 계속

'프로듀스X101' JYP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윤서빈이 일진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프듀X101' 팬들이 윤서빈 퇴출성명문을 발표했다. '프로듀스X101' 갤러리 일동은 DC인사이드를 통해 윤서빈의 퇴출 촉구하는 성명문을 발표했다. 팬들은 "'프로듀스 101'의 취지인 '국민 프로듀서의, 국민 프로듀서에 위한, 국민 프로듀서를 위한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에 어긋나는 출연자임에 분명하다"라고 말했다.

'윤서빈 퇴출성명문' 전체기사 보기


◇ 하나경 강은비, 아프리카TV 방송서 설전

배우 하나경과 강은비가 인터넷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설전을 벌였다. 하나경은 6일 아프리카TV BJ 남순의 방송에 출연해 강은비와의 친분을 언급했다. 이에 BJ 남순은 강은비와 전화 연결을 했고, 하나경은 강은비를 향해 "은비야, 안녕?"이라고 친근하게 인사를 건넸다. 하나경의 이 같은 목소리를 들은 강은비는 "아 네. 네. 네"라고 답했고, 하나경은 "왜 갑자기 높임말 해? 은비야, 나경이야 안녕"이라고 말했다.

'하나경 강은비' 전체기사 보기


◇ ‘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신혼집 방문에 활짝

신동미-허규 부부가 본격 분가에 나섰다.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5년 만에 신혼집을 얻게 된 신동미-허규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동미와 허규는 꽃단장을 하고 집을 나섰다. 바로 새집을 만나기 위해서다. 신동미와 허규는 “5년 만의 신혼집이다. 둘만 살아보는 게 처음이라 떨린다”라며 “다시 결혼하는 기분이다. 새로운 시작 같다”라고 설렘을 드러냈다.

'신동미 허규' 전체기사 보기


◇ ‘어벤져스: 엔드게임’ 세계 흥행성적 2위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세계 흥행 성적 2위인 ‘타이타닉’의 기록을 넘어섰다. 6일(현지시간) 미국 영화매체들에 따르면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전세계에서 21억8900만 달러(2조5500억 원)의 수입을 올렸다. 이는 종전 ‘타이타닉’의 전세계 흥행 성적 2위 기록인 21억8700만 달러를 넘어서는 수입이다. 이제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2009년 ‘아바타’의 역대 최고 흥행기록인 28억 달러 돌파를 바라보게 됐다. 20억 달러를 돌파한 ‘20억 달러 클럽’에 든 영화는 ‘아바타’와 ‘어벤져스: 엔드게임’, ‘타이타닉’과 함께 ‘스타워즈: 깨어난 본능’(2015년), ‘어벤져스:인피니티 워’(2018년) 등이 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흥행 성적' 전체기사 보기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50,000
    • -4.98%
    • 이더리움
    • 177,900
    • -6.66%
    • 리플
    • 278
    • -2.8%
    • 라이트코인
    • 55,900
    • -5.73%
    • 이오스
    • 3,088
    • -7.68%
    • 비트코인 캐시
    • 246,900
    • -7.7%
    • 스텔라루멘
    • 67.7
    • -4.78%
    • 트론
    • 17.1
    • -5%
    • 에이다
    • 43.4
    • -3.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400
    • -3.08%
    • 모네로
    • 59,750
    • -7.36%
    • 대시
    • 66,200
    • -8.12%
    • 이더리움 클래식
    • 4,609
    • -6.23%
    • 42.3
    • -7.24%
    • 제트캐시
    • 35,050
    • -6.13%
    • 비체인
    • 6.2
    • -9.22%
    • 웨이브
    • 729
    • -5.3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
    • -6.95%
    • 비트코인 골드
    • 7,770
    • -5.88%
    • 퀀텀
    • 1,968
    • -6.06%
    • 오미세고
    • 917
    • -5.85%
    • 체인링크
    • 2,804
    • -8.04%
    • 질리카
    • 6.67
    • -7.36%
    • 어거
    • 12,700
    • -4.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