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라미란 승리 정준영 언급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을 뿐…화가 나고 부아가 치민다"

입력 2019-05-03 15:17 수정 2019-05-03 15:31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여배우 라미란이 승리 정준영 사건을 언급했다.

라미란은 2일 데뷔 이래 첫 주연영화 영화 '걸캅스' 매체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걸캅스'는 디지털 성범죄, 신종 마약 등 '버닝썬 게이트'와 닮아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라미란은 이에 대해 "연예인의 이야기(승리, 정준영 등)이다 보니 더 확장된 게 있지만, 그전부터 일어나고 있던 일이다. 피해자들이 얘기할 수 없으니 드러나지 않았던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영화 촬영하기 전엔 디지털 성범죄에 대해 잘 몰랐다. 솔직히 저런 데 안 가면 되지, 부킹 안 하면 되지라는 생각을 했던 것도 있다. 이건 내가 구체적으로 잘 몰라서 그랬던 것"이라며 "그런 차원의 문제가 아닌 어디서나 노출될 수 있는 문제더라. 피해자들이 더 숨고 말도 제대로 못하잖나. 그러니 더 화가 나고 부아가 치민다"라고 분노를 나타냈다.

그러면서 "그럼에도 감독님이 신파로 연출하지 않은 점이 좋았다. 통쾌했다"라고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걸캅스'는 48시간 후 업로드가 예고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경찰마저 포기한 사건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뭉친 걸크러시 콤비의 비공식 수사를 다룬 영화다. 라미란, 이성경, 윤상현, 최수영, 염혜란, 위하준 등이 가세했고 정다원 감독의 첫 장편 상업영화 데뷔작이다. 개봉은 5월 9일.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05,000
    • -3.46%
    • 이더리움
    • 188,900
    • -4.93%
    • 리플
    • 265.3
    • -4.94%
    • 라이트코인
    • 65,300
    • -5.09%
    • 이오스
    • 4,080
    • -6.1%
    • 비트코인 캐시
    • 379,200
    • -5.03%
    • 스텔라루멘
    • 72.43
    • -0.78%
    • 트론
    • 18.84
    • -7.28%
    • 에이다
    • 49.99
    • -2.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13,800
    • +5.66%
    • 모네로
    • 73,400
    • -5.41%
    • 대시
    • 117,800
    • -0.42%
    • 이더리움 클래식
    • 9,395
    • -8.87%
    • 42.19
    • -6.87%
    • 제트캐시
    • 57,150
    • -4.35%
    • 비체인
    • 6.733
    • -4.59%
    • 웨이브
    • 997
    • +0.3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3
    • -5.22%
    • 비트코인 골드
    • 12,170
    • -6.1%
    • 퀀텀
    • 2,190
    • -5.81%
    • 오미세고
    • 887.2
    • -7.65%
    • 체인링크
    • 3,000
    • -4.31%
    • 질리카
    • 5.83
    • -2.51%
    • 어거
    • 15,240
    • -4.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