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마리화나 관련주, 식약처 3월 대마 의약품 수입허용에 ‘청신호’

입력 2019-01-28 14:17

3월부터 해외 대마성분 의약품 수입이 허용되면서 국내 대마 관련주에도 청신호가 커졌다.

28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2019년 주요 업무계획’에 따르면 희귀ㆍ난치 질환자들을 위한 해외 대마성분 의약품이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를 통해 수입이 가능할 예정이다. 오는 9월부터는 희귀ㆍ난치질환용 의약품 신속심사제도도 도입된다.

마리화나 관련 의약품의 해외수입이 가능해지면서 뉴프라이드, 오성첨단소재 등 대마 관련주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뉴프라이드는 최근 LA지역 재배센터에서 첫 대마 수확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유통과 판매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뉴프라이드는 현지 기업 투자를 통해 마리화나의 재배, 유통, 판매 등 관련 라이센스를 보유하고 있다.

오성첨단소재는 100% 자회사 카나비스메디칼이 한국과학기술원과 마리화나 천연 추출물 CBD을 활용한 연구개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3월에는 식약처를 통해 의료용 마리화나 취급허가를 최종 승인 받은 바 있다.

이어 한류AI센터와 스포츠서울은 미국 플로리다에 본사를 두고 있는 CBD오일 유통업체 엠알비티엔(MRBTN) 지분과 경영권 인수를 추진하고 있다. 지분 51%에 경영권까지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해당 업체 인수한 후 미국 판매와 함께 국내 시장 유통도 계획하고 있다.

미국에서 의료용 마리화나가 합법화된 지역은 약 30여개에 달하며 캘리포니아를 비롯해 9개 주는 기호용 마리화나도 허용된 상태다. 캐나다는 의료용 마리화나 수출 세계 1위를 목표로 해당 산업을 육성 중이다. 독일은 기호용 마리화나 합법화를 준비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762,000
    • +3.71%
    • 이더리움
    • 161,500
    • +2.8%
    • 리플
    • 211.3
    • +0.52%
    • 라이트코인
    • 47,620
    • +1.34%
    • 이오스
    • 2,718
    • +2.41%
    • 비트코인 캐시
    • 271,700
    • +5.51%
    • 스텔라루멘
    • 49.46
    • +2.38%
    • 트론
    • 14.21
    • +4.87%
    • 에이다
    • 36.35
    • +2.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1,400
    • +6.56%
    • 모네로
    • 57,550
    • +1.41%
    • 대시
    • 81,600
    • +5.02%
    • 이더리움 클래식
    • 6,075
    • -1.22%
    • 44.2
    • -0.27%
    • 제트캐시
    • 38,200
    • +6.11%
    • 비체인
    • 3.638
    • +2.68%
    • 웨이브
    • 1,015
    • +3.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2.6
    • +4.16%
    • 비트코인 골드
    • 8,785
    • +3.11%
    • 퀀텀
    • 1,471
    • +2.01%
    • 오미세고
    • 627
    • +4.69%
    • 체인링크
    • 2,633
    • +2.65%
    • 질리카
    • 4.616
    • +2.35%
    • 어거
    • 12,200
    • +1.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