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여름철 전력 수요 감소… 한전, 요금 할인 부담 줄어

작년보다 기온 2도 낮아… 소비 18% 감소

▲뉴시스
▲뉴시스
올여름 더위가 한풀 꺾이면서 지난해보다 전력 소비도 감소했다.

25일 한국전력거래소에 따르면, 올 7월 1일부터 8월 24일까지 일일 최대 전력 수요의 합(合)은 약 420만 MW다. 지난해 같은 기간(515만 MW)보다 최대 수요 기준 전력 소비가 18.4% 줄었다. 지난해보다 더위의 기세가 약해서다. 올 8월 상순 서울의 평균 기온은 29.2℃로 지난해 같은 기간(31.3℃)보다 2도 이상 낮았다.

원전과 양수발전소 정비로 일일 최대 전력 공급능력도 지난해보다 200만 kW 이상 줄었지만 소비가 줄어든 덕에 전력 수급은 안정을 유지하고 있다. 지난여름엔 전력 예비율(전력 최대 수요와 공급 예비력의 비율)이 10% 이하로 떨어진 날이 엿새였지만 올해는 이틀로 줄었다.

전기 소비가 줄면서 한국전력공사의 전기요금 할인 부담도 예상보다 줄어들 전망이다. 한전은 가계 전기요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여름철(7~8월) 누진제 구간을 올해부터 확대했다. 지난여름 누진제 구간을 한시 완화하면서 한전이 본 손실은 3587억 원에 이른다. 올해도 전력 판매 수익 감소는 불가피하지만 손실 규모는 지난해보다 줄어들 전망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71,000
    • -0.72%
    • 이더리움
    • 234,300
    • +2.72%
    • 리플
    • 309
    • +0%
    • 라이트코인
    • 86,200
    • +2.5%
    • 이오스
    • 4,809
    • -0.19%
    • 비트코인 캐시
    • 363,300
    • +0.41%
    • 스텔라루멘
    • 84.9
    • -0.93%
    • 트론
    • 18.8
    • +2.17%
    • 에이다
    • 68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0,400
    • -1.96%
    • 모네로
    • 81,850
    • -0.97%
    • 대시
    • 108,100
    • +1.22%
    • 이더리움 클래식
    • 7,330
    • -0.74%
    • 81.2
    • -4.25%
    • 제트캐시
    • 61,650
    • -2.22%
    • 비체인
    • 5.61
    • +0.9%
    • 웨이브
    • 1,999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0
    • +1.45%
    • 비트코인 골드
    • 13,020
    • -1.36%
    • 퀀텀
    • 2,634
    • -1.27%
    • 오미세고
    • 1,247
    • -0.24%
    • 체인링크
    • 1,849
    • -3.6%
    • 질리카
    • 11.9
    • -0.83%
    • 어거
    • 12,270
    • -0.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