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K, 인재 플랫폼 ‘SK University’ 만든다

최태원 회장 “SK University는 구성원 성장과 행복 위한 변화의 첫걸음”

SK그룹이 구성원들의 딥 체인지 역량을 키워나갈 교육ㆍ연구 통합 플랫폼인 ‘SK University’를 출범한다.

회사 측은 "국내 기업 최고 수준의 교육∙연구 전문조직을 운영해야 구성원들이 4차 산업혁명 등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게 돼 결국 딥 체인지가 가능하다는 최태원 회장의 경영방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SK그룹은 내년 1월 그룹 싱크탱크인 SK경영경제연구소와 기업문화 교육기관인 SK아카데미 등 역량개발 조직을 통합한 SK University를 공식 출범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최태원 SK 회장은 “급속한 경영환경 변화에 따라 Human Capital(인적 자본)에 대한 과감한 투자가 절실한 시점”이라며 “구성원들은 SK University를 통해 미래역량을 기르고 축적하게 될 것이며, 이것이 곧 구성원들의 지속적인 성장과 행복을 위한 변화의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K그룹은 지난달 태스크포스(TF)를 발족해 그동안 개별적으로 운영해왔던 연수원, 연구소, 사별 교육프로그램 등을 통합하는 방식으로 인적 자본에 대한 변화와 투자를 이끌어 나가기로 했다.

특히 SK University는 교육기능뿐 아니라 미래 산업과 이에 필요한 역량을 끊임없이 탐색해 교육 커리큘럼으로 반영하는 등 연구 기능까지 동시에 수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 기회 창출, 비즈니스모델 실행력 제고, 구성원의 성장욕구 충족 등이 가능해지고 SK그룹 전체의 지속가능 성장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세부적으로 SK University는 SK 구성원 모두가 학생으로, 언제 어디서든 필요한 교육을 신청해 이수할 수 있게 된다.

즉 구성원들은 데이터 기반의 AI를 활용해 자신의 커리어와 역량에 맞는 교육을 자발적으로 선택해 수강하는 방식이다.

교육은 전통적인 클래스룸 강의와 워크숍, 포럼, 코칭 프로그램, 온라인 강의, 프로젝트 기반 교육 등 과정별로 특화된 방식으로 진행된다.

경기도 용인의 SK아카데미 시설과 관계사 공유오피스 등이 교육장소로 제공되며 구성원들은 매년 근무시간의 10%에 해당하는 200시간씩 자신들이 신청한 교육과정을 자발적으로 이수하게 된다.

주요 교육과정으로 △미래성장 : AI, DT, 미래 반도체, 에너지 솔루션 등 △비즈니스모델(BM) 혁신 : 사회적 가치, 더블보텀라인(DB), 글로벌 사업, BM 디자인 등 △공통역량 : 행복, 리더십, 전략∙재무∙구매 등 경영일반 등 커리큘럼이 개설돼 운영될 예정이다.

내년 1월 출범 시에는 AI, DT, 사회적 가치, 글로벌, 행복 등 커리큘럼으로 시작해 순차적으로 미래 반도체와 에너지 솔루션, 디자인 역량, 리더십, 경영일반 역량 등 과정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교수진은 외부 전문가와 그룹 내 분야별 전문가, 퇴직 임원 등으로 구성된다.

교육 콘텐츠는 세계 유수 대학과 전문기관의 프로그램은 물론, SK가 별도로 연구 개발한 교육과정이 포함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96,000
    • -0.2%
    • 이더리움
    • 248,900
    • +5.73%
    • 리플
    • 346
    • +11.61%
    • 라이트코인
    • 88,050
    • +2.09%
    • 이오스
    • 4,842
    • +0.37%
    • 비트코인 캐시
    • 380,400
    • +4.19%
    • 스텔라루멘
    • 90.6
    • +5.96%
    • 트론
    • 20.1
    • +8.06%
    • 에이다
    • 70.7
    • +3.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700
    • +1.05%
    • 모네로
    • 82,950
    • +0.73%
    • 대시
    • 111,300
    • +2.49%
    • 이더리움 클래식
    • 7,435
    • +1.43%
    • 84.6
    • +0.71%
    • 제트캐시
    • 62,250
    • -0.48%
    • 비체인
    • 5.62
    • +0.72%
    • 웨이브
    • 2,055
    • +1.4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3.32%
    • 비트코인 골드
    • 13,420
    • +1.98%
    • 퀀텀
    • 2,723
    • +2.79%
    • 오미세고
    • 1,318
    • +5.69%
    • 체인링크
    • 1,924
    • +3%
    • 질리카
    • 12
    • +3.45%
    • 어거
    • 12,700
    • +2.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