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명지대학교, '한국 미술사학의 대가' 정양모 선생에 명예박사학위 수여

(사진제공=명지대학교)
(사진제공=명지대학교)

명지대학교가 '한국 미술사학의 대가' 정양모 선생에게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했다.

명지대는 13일 오전 10시 30분 인문캠퍼스 명지대교회 사랑홀에서 열린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에서 한국 미술사학의 대가이자 국립중앙박물관장을 역임한 정양모 선생에게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정양모 선생은 위당 정인보 선생의 아들로, 서울대학교 사학과 졸업 후 공군사관학교 국사 교관을 지냈다. 1962년 학예관보로 국립중앙박물관에 입사, 국립경주박물관장과 학예연구실장, 국립중앙박물관장을 거쳤다. 38년간을 박물관에 몸담은 한국 박물관의 살아있는 역사로 평가받고 있다.

정양모 선생은 경주박물관과 부여박물관, 진주박물관, 김해박물관 등 박물관의 신축과 개관에 참여해 큰 성과를 거뒀다. 또한, 한국불교회화조사와 한국도장요지조사를 했으며 '한국미술 5000년전'을 비롯한 수많은 특별전시를 개최, 한국문화의 우수성을 알리는 국제전시도 여러 차례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한국미술에 대해 뛰어난 안목을 가진 정양모 선생은 강진 청자가마조사 등 수 많은 가마터를 조사하고 발굴하기도 했다. 신안 앞바다의 중국 유물 인양 발굴 등을 통하여 한국도자기와 중국도자기 최고 권위자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정양모 선생은 2017년에 60여 년간 모은 자료들과 혜안으로 선정한 회화작품, 인장들을 모은 ‘조선시대회화총람’이라는 작품을 출판했다. 대통령 표창을 비롯해 홍조근정훈장과 문화유산 보호 공로로 은관문화훈장 등을 받았다. 또한 △국립경주박물관장 △국립중앙박물관장 △문화재위원회 위원장 △한국미술사학회 회장 등도 역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26,000
    • -5.74%
    • 이더리움
    • 224,200
    • -3.65%
    • 리플
    • 319
    • -1.54%
    • 라이트코인
    • 87,900
    • -2.82%
    • 이오스
    • 4,221
    • -4.29%
    • 비트코인 캐시
    • 359,500
    • -3.85%
    • 스텔라루멘
    • 94.4
    • +0.53%
    • 트론
    • 20.7
    • -1.43%
    • 에이다
    • 72.6
    • -2.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5,300
    • -4.67%
    • 모네로
    • 96,300
    • -4.18%
    • 대시
    • 143,400
    • -1.38%
    • 이더리움 클래식
    • 7,375
    • -3.53%
    • 102
    • +25%
    • 제트캐시
    • 70,150
    • -2.57%
    • 비체인
    • 6.21
    • +3.67%
    • 웨이브
    • 2,201
    • +13.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7
    • +1.4%
    • 비트코인 골드
    • 16,950
    • +2.48%
    • 퀀텀
    • 3,005
    • -3.44%
    • 오미세고
    • 1,407
    • -2.16%
    • 체인링크
    • 3,122
    • -0.83%
    • 질리카
    • 13.6
    • +2.26%
    • 어거
    • 18,500
    • +21.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