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서울대, 반도체 계약학과 대신 ‘연합전공’ 신설

학내 여론, 채용 전제 계약학과에 부정적

서울대학교가 채용과 연계된 ‘반도체 계약학과’ 대신 연합전공 형태로 반도체 관련 전공을 신설하기로 했다.

23일 서울대에 따르면 서울대 공대는 2020학년도 1학기 개설을 목표로 ‘인공지능형 시스템반도체 연합전공’ 신설을 추진한다.

서울대 공대는 올해 초부터 학부 과정에 삼성전자와 연계한 채용전제형 반도체 계약학과 개설을 추진해 왔다.

그러나 “서울대의 교육이념에 맞지 않는다”라는 학내 여론에 부딪히면서 채용 전제나 특정 기업 연계가 없는 연합전공 형태로 반도체 관련 전공을 개설하기로 했다.

연합전공은 2개 이상의 전공 과정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전공 형태로, 재학생 중 3학기 이상 등록하고 36학점 이상 이수한 재학생들이 지원할 수 있다.

반도체 연합전공에는 주관 학과인 전기·정보공학부를 비롯해 컴퓨터공학과, 화학생물공학부, 재료공학부 등 여러 학과(부)가 참여할 예정이다.

한 해 모집정원은 80명이며, 반도체 관련 기본 과목과 물리·화학 교과, 회로설계, 인공지능 등 분야를 중심으로 반도체 연합전공 교과과정을 마련할 예정이다.

연합전공은 계약학과와 달리 학과 운영에 대한 기업의 간섭도 없고, 개설 절차도 비교적 간단하다.

서울대는 연합전공 개설을 통해 시스템 반도체와 비메모리 반도체 전반에 대한 높은 사회적 수요에 부응하고, 반도체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한다는 포부다.

서울대 공대는 이달 24일 단과대 학사위원회를 열어 추진안을 검토하고, 조만간 대학 본부에 연합전공 신설안을 제출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660,000
    • -2.2%
    • 이더리움
    • 244,500
    • -1.13%
    • 리플
    • 333
    • +2.46%
    • 라이트코인
    • 85,250
    • -0.58%
    • 이오스
    • 4,543
    • +1.27%
    • 비트코인 캐시
    • 361,600
    • -0.28%
    • 스텔라루멘
    • 78
    • -2.5%
    • 트론
    • 19.7
    • +0%
    • 에이다
    • 70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100
    • -0.36%
    • 모네로
    • 81,050
    • -0.8%
    • 대시
    • 105,500
    • -2.59%
    • 이더리움 클래식
    • 7,110
    • +0.07%
    • 83
    • -1.19%
    • 제트캐시
    • 63,100
    • -1.56%
    • 비체인
    • 5.64
    • -1.4%
    • 웨이브
    • 1,989
    • -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4
    • +2.63%
    • 비트코인 골드
    • 13,020
    • -1.06%
    • 퀀텀
    • 2,648
    • -1.23%
    • 오미세고
    • 1,237
    • -2.83%
    • 체인링크
    • 2,215
    • +4.33%
    • 질리카
    • 11.7
    • -2.5%
    • 어거
    • 12,710
    • +1.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