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은 통안채 모집I 40→60%로 모집II 60→40%로 변경

부진기관 모집I 참여제한..인센티브, 경쟁입찰 실적 비례+중상위기관 확대 목적

한국은행은 23일 통화안정증권(통안채) 모집발행제도에서 모집I을 기존 40%에서 60%로 확대하는 반면, 모집II를 기존 60%에서 40%로 축소한다고 밝혔다. 또, 모집I과 관련해 기관별 응모한도를 상위 50% 이내 기관은 모집I 금액의 40% 이내로, 나머지 기관은 20% 이내로 차등화한다. 그간 경고에 그쳤던 부진대상기관에 대해서는 다음 모집I 참여를 제한키로 했다.

한은은 통안채 발행을 경쟁입찰과 모집방식으로 운용중이다. 경쟁입찰실적에 따라 낙찰실적 상위 30% 이내는 우수대상기관으로 선정하고, 이들 기관들에 대해서는 모집II에 참여할 수 있는 자격을 주고 있다. 반면 통안채 경쟁입찰 발행금액 대비 낙찰금액 비율이 2% 미만인 기관은 부진대상기관으로 정하고 있다.

모집을 통한 통안채 발행금리는 통상 시중금리대비 2~3bp 정도 우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우수대상기관으로 선정돼 통안채를 더 많이 인수하게 되면 그만큼 이익을 볼 가능성이 높다.

권태용 한은 시장운영팀장은 “모집은 통상 2~3bp 정도 인센티브가 있다. 이에 따라 각 대상기관들이 허용한 범위내에서 풀베팅하는 경향이 있다”며 “경쟁입찰 실적에 어느 정도 비례하고, 우수대상기관과 별반 차이가 없는 중상위기관에 대한 인센티브를 확대키 위해 전체 기관이 참여할 수 있는 모집I을 확대한 반면, 우수기관만 참여하는 모집II를 축소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제도개편은 다음달 1일부터 적용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64,000
    • -2.63%
    • 이더리움
    • 247,800
    • -2.29%
    • 리플
    • 347
    • -4.41%
    • 라이트코인
    • 88,550
    • -1.12%
    • 이오스
    • 4,561
    • -5.94%
    • 비트코인 캐시
    • 369,800
    • -3.67%
    • 스텔라루멘
    • 95.4
    • +3.92%
    • 트론
    • 19.6
    • -5.77%
    • 에이다
    • 73.7
    • +2.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200
    • -1.93%
    • 모네로
    • 84,100
    • -3.56%
    • 대시
    • 110,100
    • -1.87%
    • 이더리움 클래식
    • 7,275
    • -4.02%
    • 84.9
    • -1.05%
    • 제트캐시
    • 77,400
    • +20.65%
    • 비체인
    • 5.7
    • -1.72%
    • 웨이브
    • 2,016
    • -0.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4
    • +0.45%
    • 비트코인 골드
    • 13,270
    • -2.86%
    • 퀀텀
    • 2,837
    • +0.67%
    • 오미세고
    • 1,325
    • -3.99%
    • 체인링크
    • 2,203
    • +8.15%
    • 질리카
    • 12
    • -1.64%
    • 어거
    • 12,440
    • -5.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