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FSN, 자회사 통해 '마시는 링거액' 링거워터 지분인수

퓨쳐스트림네트웍스(FSN)가 자회사 애드쿠아 인터렉티브(애드쿠아)를 통해 ‘마시는 링거액’ 제조업체 ‘링거워터' 지분을 인수한다고 23일 밝혔다. 인수 절차가 완료되면, 링거워터는 FSN의 손자회사가 된다.

인수 대상기업인 ‘링거워터’는 2017년 5월 설립된 신개념 기능성 음료 ‘링티’ 개발 업체다. 링티는 특전사 군의관 3명이 군인들에게 위급 상황이 발생했을 경우 신속한 처치 방안을 고민하다 개발한 마시는 형태의 링거액이 일반 기능성 음료로 확장된 제품이다. 소셜미디어 등에서도 ‘마시는 링거액’으로 알려지며 인기를 얻었다. 현재 전국 800여 개 약국에서 입점돼 판매 중이다.

이번 인수는 신성장 비즈니스 모델인 수익쉐어형 커머스 사업 ‘부스터즈’를 중심으로 추진돼 왔다. 부스터즈와 파트너십을 맺은 여러 파트너사와 미디어 커머스 협업을 추진해오던 상황에서 링거워터의 빠른 성장 가능성에 대한 확신을 가지게 됐고, 이후 지분 인수 절차로 이어졌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FSN과 링거워터 양사는 협업 이후 더욱 성장세가 가속화 되고 있는 만큼, FSN 부스터즈와 파트너사간 훌륭한 성공 사례를 함께 만들어 가겠다는 계획이다. 링거워터는 지난해 전체 매출을 반기 만에 초과 달성하는 등 최근 고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서정교 FSN그룹 부대표는 “링티는 출시 이후 육군참모총장상, 국방부장관상을 수상했을 정도로 제품의 안정성에 대해 신뢰할 수 있으며, 지난 3월 기준 와디즈 펀딩에서는 식품 카테고리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효과 또한 인정 받으며 급속도로 매출이 성장하고 있다”며 ”이에 그치지 않고 중국, 동남아시아 시장 확대, 반려동물용 음료 개발, 홈쇼핑 및 오프라인 유통 확대 등을 통해 성장세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175,000
    • -0.01%
    • 이더리움
    • 234,300
    • +4.74%
    • 리플
    • 308
    • +0.33%
    • 라이트코인
    • 84,700
    • +1.93%
    • 이오스
    • 4,839
    • +1.02%
    • 비트코인 캐시
    • 363,200
    • +1.45%
    • 스텔라루멘
    • 85.8
    • -0.35%
    • 트론
    • 18.5
    • +0.54%
    • 에이다
    • 68.4
    • +0.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400
    • +1.93%
    • 모네로
    • 82,000
    • -1.15%
    • 대시
    • 108,200
    • +1.22%
    • 이더리움 클래식
    • 7,320
    • -0.81%
    • 83.5
    • -1.3%
    • 제트캐시
    • 62,000
    • -1.98%
    • 비체인
    • 5.55
    • -1.25%
    • 웨이브
    • 2,139
    • +6.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9
    • +1.95%
    • 비트코인 골드
    • 13,070
    • -0.83%
    • 퀀텀
    • 2,657
    • -0.15%
    • 오미세고
    • 1,250
    • +0.73%
    • 체인링크
    • 1,860
    • -2.31%
    • 질리카
    • 11.7
    • -3.31%
    • 어거
    • 12,410
    • +0.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