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태풍 영향, 작년보다 8일 늦은 '서울 첫 열대야'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올해 들어 서울에 첫 열대야 현상이 나타났다. 열대야는 오후 6시 1분부터 다음 날 오전 9시까지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내려가지 않는 현상이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밤 서울의 최저기온은 25.1도로 관측돼 올해 첫 열대야를 기록했다.

지난해 서울에 첫 열대야가 발생한 날은 7월 11일(최저기온 25.6도)로, 올해는 이보다 8일 늦게 발생했다.

기상청은 이번 열대야는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면서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됐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기상청은 태풍이 소멸했어도 고운다습한 공기가 계속 머물면서 일부 내륙에는 열대야가 나타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615,000
    • +4.62%
    • 이더리움
    • 225,700
    • +1.71%
    • 리플
    • 324
    • +2.85%
    • 라이트코인
    • 90,300
    • +0.83%
    • 이오스
    • 4,350
    • +1.94%
    • 비트코인 캐시
    • 377,800
    • +1.42%
    • 스텔라루멘
    • 92.3
    • +1.76%
    • 트론
    • 21.4
    • +2.39%
    • 에이다
    • 69.7
    • +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100
    • +1.67%
    • 모네로
    • 100,400
    • +4.2%
    • 대시
    • 145,500
    • +2.6%
    • 이더리움 클래식
    • 6,705
    • +0.22%
    • 70.1
    • +2.48%
    • 제트캐시
    • 68,800
    • +1.25%
    • 비체인
    • 6
    • -2.75%
    • 웨이브
    • 1,900
    • +18.0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0.46%
    • 비트코인 골드
    • 16,880
    • +2.24%
    • 퀀텀
    • 2,866
    • +3.09%
    • 오미세고
    • 1,419
    • +3.42%
    • 체인링크
    • 3,020
    • +1.3%
    • 질리카
    • 12.9
    • +2.38%
    • 어거
    • 13,810
    • +1.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