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고유정 아버지, 동네 공원에서 운동" 이웃이 목격한 고유정 친정 식구 근황

(출처=MBC 방송 캡처)
(출처=MBC 방송 캡처)

제주에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 및 유기한 고유정이 국선 변호사와 재판을 준비 중인 가운데, 사건 후 고유정 가족의 근황이 이웃 주민들에 의해 목격됐다.

10일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실화탐사대'에서는 제주 펜션에서 전 남편 강 모 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고유정의 주변인과 사건 관계자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고유정 친정집을 찾았지만, 응답이 없었다. 한 이웃 주민은 제작진에 "(고유정 친정집에) 불이 켜져 있으니까 사람이 살긴 살 거다"라며 "바로 옆 공원에 운동기구가 많은데, 그렇게 큰 살인 사건이 났는데도 (고유정의 아버지는) 태연하게 운동을 하고 있더라"라고 말했다.

강 씨의 남동생은 "'형 시신을 찾을 수 있게 도와주겠다, 시신 유기 장소라도 알아볼 수 있게 (고유정을) 설득해주겠다'라고 연락이 왔으면 했다"면서 "그런데 여전히 연락이 없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사건이 발생한 펜션 근처 한 주민은 "그 사건 이후 (펜션이)문을 닫았다. 어떻게 운영을 하겠냐"면서 "경찰들이 너무 느리다. 동생이 먼저 와서 주변 CCTV를 다 보고 갔다"라고 전했다.

한편 제주지법 형사2부(정봉기 부장판사)는 15일 오전 10시 30분 고유정에 대한 공판준비절차에 들어간다.

고유정은 살인과 사체손괴·은닉 혐의로 지난 1일 구속 기소됐으며, 고유정이 구성한 5명의 변호인단이 비판 여론에 모두 사임하면서 법원이 국선변호인을 선정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122,000
    • -1.46%
    • 이더리움
    • 225,000
    • -0.97%
    • 리플
    • 320
    • -0.31%
    • 라이트코인
    • 88,850
    • -0.62%
    • 이오스
    • 4,249
    • -2.3%
    • 비트코인 캐시
    • 361,100
    • -2.17%
    • 스텔라루멘
    • 101
    • +8.49%
    • 트론
    • 21.1
    • +2.43%
    • 에이다
    • 76.9
    • +6.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6,500
    • -1.45%
    • 모네로
    • 96,700
    • -1.43%
    • 대시
    • 143,700
    • -0.55%
    • 이더리움 클래식
    • 7,585
    • +2.36%
    • 116
    • +45.18%
    • 제트캐시
    • 71,500
    • +3.03%
    • 비체인
    • 6.59
    • +10.39%
    • 웨이브
    • 2,345
    • +2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5.19%
    • 비트코인 골드
    • 17,190
    • +3.06%
    • 퀀텀
    • 3,065
    • +1.59%
    • 오미세고
    • 1,420
    • +1.21%
    • 체인링크
    • 3,100
    • +1.37%
    • 질리카
    • 13.7
    • +3.79%
    • 어거
    • 19,030
    • +27.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