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정민, 때아닌 경기력 논란에 시끌…안정환 “혼자 대응하기 어려워”

(연합뉴스)
(연합뉴스)

U-20 월드컵 결승전이 막을 내린 가운데 김정민 선수의 경기력이 논란이 되고 있다.

16일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는 한국과 우크라이나의 ‘U-20 월드컵‘ 결승전이 펼쳐졌다. 아쉽게도 경기는 1-3 역전패당하며 준우승에 머물렀다.

경기 후 수비형 미드필더로 뛴 김정민에게 비난이 쏠렸다. 수비의 임무를 완벽하게 소화해 내지 못했다는 것이 그 이유였다.

네티즌은 김정민의 SNS에 “산책하냐”, “수비는 안 하고 패스는 미스나고”, “조깅을 하고 있다”라고 비난했지만 일부에선 “그래도 잘했다. 비난은 그만”, “충분히 잘했다고 본다”라며 악플을 꾸짖는 목소리도 있었다.

정정용 감독은 정호진 대신 김정민을 세운 것에 대해 “상대의 5-4 블록을 깨기 위한 방법으로 넣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MBC에서 경기를 중계한 안정환 해설위원은 “중앙 숫자가 부족하다. 김정민 혼자 미드필더를 대응하는데 어려움이 있어 보인다”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한편 한국은 우크라이나와의 경기에서 1-3으로 아쉽게 준우승에 그쳤다. 하지만 한국 남자 축구 역사상 FIFA 주관대회 첫 결승 진출임과 동시에 역대 최고 성적으로 많은 이들에게 큰 의미를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849,000
    • +3.29%
    • 이더리움
    • 270,400
    • -0.36%
    • 리플
    • 375
    • -0.53%
    • 라이트코인
    • 107,500
    • +1.03%
    • 이오스
    • 5,110
    • -1.16%
    • 비트코인 캐시
    • 368,100
    • +4.81%
    • 스텔라루멘
    • 113
    • +3.66%
    • 트론
    • 28.9
    • -0.68%
    • 에이다
    • 96
    • +3.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3,000
    • +4.65%
    • 모네로
    • 100,000
    • +4.05%
    • 대시
    • 161,100
    • +5.29%
    • 이더리움 클래식
    • 6,935
    • +5.71%
    • 99.6
    • +4.29%
    • 제트캐시
    • 112,700
    • +9.84%
    • 비체인
    • 7.47
    • +1.35%
    • 웨이브
    • 2,577
    • +20.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9
    • -3.79%
    • 비트코인 골드
    • 29,690
    • +2.37%
    • 퀀텀
    • 3,893
    • +1.64%
    • 오미세고
    • 1,842
    • -0.8%
    • 체인링크
    • 4,588
    • +0.17%
    • 질리카
    • 17
    • +1.79%
    • 어거
    • 19,130
    • +3.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