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기아차, 1~5월 내수판매 ‘역대 최고’…17년 만에 경신

1∼5월 국내 시장점유율 72.6%…2014년 이후 첫 70% 돌파

▲현대차 그랜저IG(사진제공 현대차)
▲현대차 그랜저IG(사진제공 현대차)

현대·기아차의 올해 국내시장 판매량이 지난 2000년 그룹 출범 이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16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올해 1∼5월 내수판매는 현대차 32만3126대, 기아차 20만465대 등 모두 52만3591대로 집계됐다. 이는 2002년에 기록한 역대 최고치 51만7900대를 17년 만에 갈아치운 기록이다.

회사별 1∼5월 내수판매를 보면 현대차가 2002년에 33만5704대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올해는 역대 2위로, 17년 만에 30만 대를 돌파했다.

기아차는 지난해 22만1700대로 역대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 2016년 이후 4년 연속 1∼5월 누적 20만 대 이상 판매를 이어갔다.

아울러 현대·기아차의 국내 1∼5월 누적 점유율(수입차 포함)은 72.6%로 2013년(73.4%)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2014년(70.4%) 이후 5년 만에 70%를 넘겼다.

차종별 1∼5월 판매량은 그랜저가 4만6790대로 가장 많았고 포터 4만3916대, 쏘나타 3만8469대, 싼타페 3만5896대, 팰리세이드 2만8375대, 카니발 2만7927대 등이 뒤를 이었다.

현대·기아차의 상승세는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에 따른 소비심리 개선과 최근 출시한 신차들이 국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수입차 부진에 따른 반사이익도 한몫했다.

현대기아차는 올해 들어 월평균 판매량이 10만4718대를 기록했다. 이런 추세가 이어진다면 연간 판매량은 지난해 기록(125만2800대)을 넘길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61,000
    • +2.19%
    • 이더리움
    • 268,100
    • +3.91%
    • 리플
    • 390
    • +4.27%
    • 라이트코인
    • 117,900
    • +2.34%
    • 이오스
    • 4,968
    • +6.6%
    • 비트코인 캐시
    • 374,600
    • +3.76%
    • 스텔라루멘
    • 118
    • +5.35%
    • 트론
    • 32.1
    • +10.68%
    • 에이다
    • 94.4
    • +5.4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200
    • +25.36%
    • 모네로
    • 99,250
    • +3.22%
    • 대시
    • 155,900
    • +3.04%
    • 이더리움 클래식
    • 7,225
    • +5.7%
    • 106
    • +14.96%
    • 제트캐시
    • 102,500
    • +4.32%
    • 비체인
    • 7.69
    • +1.85%
    • 웨이브
    • 2,284
    • +0.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
    • +5.53%
    • 비트코인 골드
    • 29,960
    • +4.42%
    • 퀀텀
    • 3,836
    • +6.11%
    • 오미세고
    • 1,970
    • +11.74%
    • 체인링크
    • 4,440
    • +0.4%
    • 질리카
    • 17.5
    • +8.02%
    • 어거
    • 19,360
    • +7.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