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고유정 집안 어떻길래…유족의 울분, 피해자는 계속해서 피해 받고 있다

고유정 집안은 부잣집?

고유정 집안 문제 등으로 유족은 오늘도 운다

(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N 방송화면 캡처 )

남편 살해 혐의를 받고 있는 고유정의 집안이 재력가라는 이야기를 전한 유족은 분노와 두려움을 감추지 못했다.

14일 고유정에게 살해 당한 전남편 ㄱ씨의 동생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고유정 집안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그는 고유정의 집안이 예전부터 돈이 많다는 소문이 있었기에 이를 이용해 온전한 죗값을 치르지 않을 수 있음을 주장했다. 자신의 가족을 살해한 범인이 혹여 다시 세상에 나오지는 않을까 두려움에 떨고 있는 것.

그는 고유정 집안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아직까지 자신들을 괴롭히는 것에 대해서도 늘어놨다. 신상 공개가 결정 됐음에도 머리카락으로 얼굴을 가리는 등의 행동으로 유족들의 공분을 자아냈으며 피해자의 시신을 제대로 수습하지 못하도록 훼손 및 유기한 고유정의 범죄 행각이 그 것. 이에 많은 이들은 고유정에게 법정 최고형인 사형이 선고되야한다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한편 고유정은 자신의 남편을 살해한 뒤 시체를 훼손해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61,000
    • +1.42%
    • 이더리움
    • 224,600
    • +0.44%
    • 리플
    • 323
    • +1.57%
    • 라이트코인
    • 90,600
    • -0.76%
    • 이오스
    • 4,342
    • -0.06%
    • 비트코인 캐시
    • 377,400
    • +0.13%
    • 스텔라루멘
    • 92.2
    • +0.98%
    • 트론
    • 21.3
    • +1.42%
    • 에이다
    • 69.3
    • +4.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400
    • +0%
    • 모네로
    • 100,600
    • +2.91%
    • 대시
    • 143,800
    • +0.84%
    • 이더리움 클래식
    • 6,700
    • -0.29%
    • 70.2
    • +2.33%
    • 제트캐시
    • 68,550
    • +0.07%
    • 비체인
    • 6.09
    • -1.61%
    • 웨이브
    • 1,830
    • +12.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6
    • -4.42%
    • 비트코인 골드
    • 16,720
    • +0.11%
    • 퀀텀
    • 2,924
    • +3.17%
    • 오미세고
    • 1,403
    • +1.08%
    • 체인링크
    • 3,062
    • +0.36%
    • 질리카
    • 12.9
    • +0.78%
    • 어거
    • 13,990
    • +2.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