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살림남2’ 유리-김성수, ‘쿨’ 시절 그리워…“이재훈 앞에서 결정권 없었다”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쿨의 유리와 김성수가 전성기 기절을 회상했다.

8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유리를 만난 성수-혜빈 부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리는 “재훈 오빠가 1호고 내가 2호고 성수 오빠가 3호였다. 2호, 3호는 별 의견이 없다. 그냥 시키는 대로 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유리는 “성수 오빠가 내 앞에서 재훈 오빠 욕을 좀 했었다”라며 “나가서 듀엣 하자고 할 때는 언제고 재훈 오빠 앞에선 아부가 심했다. 그게 정말 얄미웠다”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유리는 “재훈 오빠가 리더쉽도 강하고 하라는 대로하면 일이 잘 풀렸다. 저는 무조건 따라갔고 성수 오빠는 발언권도 없었다”라며 “성수 오빠가 워낙 착하고 잘 따라줘서 우리 쿨이 잘 유지 됐던 거 같다”라고 털어놨다.

김성수 역시 “이재훈과 나랑 8살 차이 난다. 그런데도 말을 들었다. 말해 봤자 들어먹질 않았다. 내 입만 아프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성수, 이재훈, 유리 3인조로 구성된 ‘쿨’은 1994년 데뷔 후 ‘운명’, ‘애상’, ‘슬퍼지려 하기 전에’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기며 큰 사랑을 받았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3,322,000
    • +9.37%
    • 이더리움
    • 282,700
    • +8.48%
    • 리플
    • 384
    • +6.07%
    • 라이트코인
    • 111,100
    • +4.51%
    • 이오스
    • 5,270
    • +7.48%
    • 비트코인 캐시
    • 385,800
    • +14.37%
    • 스텔라루멘
    • 116
    • +6.42%
    • 트론
    • 29.9
    • +5.65%
    • 에이다
    • 102
    • +7.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1,400
    • +16.61%
    • 모네로
    • 105,800
    • +10.15%
    • 대시
    • 167,200
    • +10.65%
    • 이더리움 클래식
    • 7,080
    • +7.27%
    • 102
    • +9.09%
    • 제트캐시
    • 112,700
    • +4.35%
    • 비체인
    • 7.67
    • +2.13%
    • 웨이브
    • 2,612
    • +2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
    • +9.31%
    • 비트코인 골드
    • 30,330
    • +7.55%
    • 퀀텀
    • 4,070
    • +12.8%
    • 오미세고
    • 1,947
    • +8.1%
    • 체인링크
    • 4,700
    • +6.31%
    • 질리카
    • 17.5
    • +3.55%
    • 어거
    • 20,960
    • +14.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