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북한 발사체 발사로 원화 추가 약세 우려”-대신증권

▲<YONHAP PHOTO-1643> '북한판 이스칸데르' 미사일로 추정되는 전술유도무기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지난 4일 동해상에서 진행된 대구경 장거리 방사포와 전술유도무기 화력타격훈련.    조선중앙통신이 5일 보도한 사진에 등장한 무기가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지대지 탄도미사일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2019.5.5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2019-05-05 10:04:38/<저작권자 ⓒ 1980-2019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YONHAP PHOTO-1643> '북한판 이스칸데르' 미사일로 추정되는 전술유도무기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참관한 가운데 지난 4일 동해상에서 진행된 대구경 장거리 방사포와 전술유도무기 화력타격훈련. 조선중앙통신이 5일 보도한 사진에 등장한 무기가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지대지 탄도미사일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2019.5.5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2019-05-05 10:04:38/<저작권자 ⓒ 1980-2019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대신증권은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로 국내 지정학적 리스크가 부각되면서 원화 약세 압력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고 7일 밝혔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북한의 이번 도발은 예상하지 못했던 변수”라며 “이에 따른 심리적 변화와 리스크에 대한 재인식 정도는 클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북한발 리스크는 투자심리를 위축시킬 수밖에 없다”며 “가뜩이나 불안한 외환시장에 대한 원화 약세 압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 연구원은 “현재 1170원 선을 넘보는 원달러 환율이 추가적인 상승세를 이어간다면 국내 증시의 밸류에이션 부담과 외국인 수급 압박은 가중되고 코스피의 하방 리스크도 예상보다 더 커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3,191,000
    • +0%
    • 이더리움
    • 243,100
    • +0%
    • 리플
    • 338
    • +0%
    • 라이트코인
    • 94,050
    • +0%
    • 이오스
    • 4,479
    • +0%
    • 비트코인 캐시
    • 389,900
    • +0%
    • 스텔라루멘
    • 97.3
    • +0%
    • 트론
    • 21.9
    • +0%
    • 에이다
    • 75.8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8,000
    • +0%
    • 모네로
    • 106,000
    • +0%
    • 대시
    • 150,8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815
    • +0%
    • 88
    • +0%
    • 제트캐시
    • 71,500
    • +0%
    • 비체인
    • 6.18
    • +0%
    • 웨이브
    • 1,779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
    • 비트코인 골드
    • 17,390
    • +0%
    • 퀀텀
    • 3,249
    • +0%
    • 오미세고
    • 1,502
    • +0%
    • 체인링크
    • 3,319
    • +0%
    • 질리카
    • 13.1
    • +0%
    • 어거
    • 16,40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