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만성적인 코막힘 지속된다면 ‘비중격만곡증’ 의심해야

최근 코막힘 현상을 느끼지만, 일시적인 것으로 생각하고 방치했다가 비중격 만곡증 진단을 받는 사람이 늘고 있다. 단순 코감기나 비염으로 착각하기 쉽기 때문이다. 비중격 만곡증은 우리나라 성인 인구의 80%가 앓고 있을 정도로 흔한 질환이지만 그 병명이 다소 생소하게 느껴질 수 있다.

비중격만곡증은 콧구멍을 둘로 나눠주는 벽인 비중격이 휘어져 코막힘이나 염증을 일으키는 상태를 말한다. 비중격 기형은 선천적으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출산 과정에서 가해지는 힘이나 성장기의 손상, 외부 압력 등의 후천적 요인도 적지 않다. 그러나 코 내부에 발생하는 질환으로서 외상에 의하지 않고는 겉으로 잘 드러나지 않기 때문에 방치하는 경우가 많아 문제가 되고 있다.

해당 질환의 증상은 매우 다양하다. 가장 많이 나타나는 것은 코막힘으로, 좁은 곳과 넓은 곳 모두 막히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오래 유지될 경우 넓은 쪽 코에서 보상반응에 의해 콧살이 비대해지는 비후성비염이 동반될 수 있다. 또 비강이 막혀 뇌로 전해지는 산소, 혈액의 흐름을 방해하여 집중력 저하와 편두통 등을 유발한다. 이러한 비중격만곡증은 가벼운 상태라면 일상생활은 유지할 수 있지만, 코의 점막이 자주 헐거나 딱지가 생기고 코피가 나는 빈도가 잦아질 수 있다.

비중격만곡증은 비염, 축농증과 같이 만성적인 질환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빠른 발견과 치료가 중요하다. 약물치료와 비수술적 치료를 동반할 수 있으나 근본적인 치료를 위해서는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야 한다.

김용오 여의도 닥터킴이비인후과 원장은 “비중격만곡증은 외부 충격에 의한 발생도 많지만, 비중격의 성장이 외비성장보다 빠르게 진행되는 경우에도 발생하는 등 그 요인이 다양하다. 때문에 이유를 알 수 없는 코막힘이 지속된다면 비중격을 바로잡는 비중격 교정술을 통해 치료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비중격교정술은 코를 절개한 후 비중격 연골의 하부와 후방부를 골부로부터 분리하여 비중격 연골의 탄성을 이용해 휘어진 비중격을 중앙에 이동 및 고정시키는 방법으로 시행한다. 입원이 불필요한 시술로서 국소마취를 하기 때문에 통증도 거의 없다. 코 내부에 절개를 하기 때문에 흉터가 생길 염려도 없다.

비중격만곡증에 의해 코로 호흡하지 못하고 입으로 호흡하게 되면 기관지를 건조하게 하고, 얼굴 형태의 변형도 불러올 수 있으므로 내버려 둬서는 안 된다. 평소, 원인을 알 수 없는 코막힘이 개선되지 않는다면 비중격만곡증을 의심하고 이비인후과적 진단 및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794,000
    • +3.58%
    • 이더리움
    • 362,600
    • +1%
    • 리플
    • 545
    • -0.36%
    • 라이트코인
    • 160,800
    • -1.28%
    • 이오스
    • 8,465
    • -0.52%
    • 비트코인 캐시
    • 555,500
    • -0.8%
    • 스텔라루멘
    • 162
    • -1.21%
    • 트론
    • 42.5
    • +5.72%
    • 에이다
    • 131
    • +3.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7,500
    • -0.22%
    • 모네로
    • 130,800
    • +1.63%
    • 대시
    • 207,500
    • +1.91%
    • 이더리움 클래식
    • 10,970
    • +2.9%
    • 154
    • -0.64%
    • 제트캐시
    • 131,500
    • -1.12%
    • 비체인
    • 9.07
    • -0.54%
    • 웨이브
    • 3,228
    • +2.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1
    • -1.29%
    • 비트코인 골드
    • 33,690
    • +0.05%
    • 퀀텀
    • 4,600
    • +2.42%
    • 오미세고
    • 2,840
    • +10.63%
    • 체인링크
    • 2,131
    • +0.14%
    • 질리카
    • 26.1
    • -1.87%
    • 어거
    • 28,060
    • +0.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