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딸 지키려다 중상"…진주 아파트 방화범, 조모-엄마-손녀 3대 유린

(연합뉴스)
(연합뉴스)

진주 아파트 방화 피의자의 공격으로 여성 3대가 죽거나 다친 것으로 드러났다.

17일 한국일보 보도에 따르면 이날 새벽 있었던 진주 아파트 방화 살인 사건 피해자 중 3명이 가족 관계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흉기에 찔려 희생된 12세 소녀 금모 양와 더불어 금 양의 할머니도 범행에 노출돼 숨졌고, 모친 역시 중상을 입어 치료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진주 아파트 방화 사건 당시 금 양은 할머니, 엄마와 함께 건물을 나오려다 피의자의 범행에 노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모친은 딸을 공격하는 범인을 막으려다 큰 상처를 입었다는 전언이다.

한편 진주 아파트 방화 사건과 관련해 해당 아파트에 거주하던 주민 5명이 사망했다. 이 밖에 총 6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은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다. 현장에서 검거된 피의자 안모(42) 씨는 이날 새벽 4시 30분쯤 경남 진주시 가좌동의 한 아파트 자신의 집에 불을 지르고 대피하는 주민들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이날 사건 이후 진주시 충무공동 한일병원 장례식장에 사망자 5명의 빈소가 마련됐다. 진주시는 피해자 긴급지원 대책본부를 구성하고 긴급 복지 지원 및 심리 치료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85,000
    • -2.35%
    • 이더리움
    • 248,500
    • -1.86%
    • 리플
    • 353
    • -2.22%
    • 라이트코인
    • 88,900
    • -0.67%
    • 이오스
    • 4,626
    • -4.08%
    • 비트코인 캐시
    • 371,400
    • -2.9%
    • 스텔라루멘
    • 100
    • +10.13%
    • 트론
    • 20.2
    • -1.46%
    • 에이다
    • 74.5
    • +3.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000
    • -2.94%
    • 모네로
    • 84,300
    • -3.88%
    • 대시
    • 110,300
    • -1.87%
    • 이더리움 클래식
    • 7,170
    • -4.91%
    • 85
    • -0.58%
    • 제트캐시
    • 62,900
    • -2.33%
    • 비체인
    • 5.5
    • -3%
    • 웨이브
    • 1,995
    • -0.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
    • 비트코인 골드
    • 13,260
    • -2.43%
    • 퀀텀
    • 2,738
    • -1.48%
    • 오미세고
    • 1,318
    • -4.15%
    • 체인링크
    • 2,198
    • +8.7%
    • 질리카
    • 12
    • -1.64%
    • 어거
    • 12,440
    • -4.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