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용욱 국고과장 “재정증권 발행 3월도 가능성 있다”

(기획재정부)
(기획재정부)
“3월에도 재정증권 발행 가능성이 있다.”

이용욱 기획재정부 국고과장은 8일 이투데이와의 전화통화에서 “법인세 같은 큰 세목들이 3월말쯤 들어온다. 그 전까지는 큰 세수 수입이 없어 통상 자금이 부족하다. 반면 올해 세출은 상반기 61%까지 조기집행키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기재부는 2월중 총 6조원어치의 재정증권을 각각 2조원씩 3회에 거쳐 발행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발행종목은 모두 63일물. 63일물 발행은 2017년 4월5일 발행 이후 1년10개월만이다. 지난해에는 28일물로 두 번에 거쳐 총 2조원어치를 발행했었다.

그는 또 “1분기까지는 자금이 부족하다. 3월말 법인세가 들어온 후 세수추이를 봐야할 것 같다”며 “그때 봐서 세수가 잘 들어온다면 재정증권 발행을 굳이 더 할 필요는 없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