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성폭행 혐의’ 조재범 코치, 첫 피의자 옥중 조사…혐의 전면 부인

(사진 제공=연합뉴스)
(사진 제공=연합뉴스)

경찰이 18일 조재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코치의 성폭행 혐의 사건 수사를 위해 구치소를 찾아 첫 피의자 조사를 진행했다. 그는 조사에서 성폭행 혐의 전부를 부인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이날 오후 1시부터 오후 5시까지 구원구치소 접견실에서 조 씨에 대한 피의자 조사를 진행했다.

경찰관 2명이 진행한 이번 조사는 성폭행 피해를 주장한 심석희 선수가 제출한 고소장, 피해자 진술, 조 씨로부터 압수한 휴대전화와 태블릿PC, 심 선수가 제출한 휴대전화에서 확보한 자료 등을 바탕으로 이뤄졌다.

조사에서 조 씨는 성폭행 혐의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전면 부인했다.

경찰은 이번 조사에서는 조 씨의 입장을 충분히 들으려고 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피해자 조사를 이번 한 번으로 끝나지 않고 앞으로 이어갈 방침이다.

앞서 심 선수는 "2014년부터 지난해 동계올림픽 개막 약 2달 전까지 조 씨로부터 수차례 성폭행과 강제추행을 당했다"며, 작년 12월 중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다.

조 씨는 심 선수를 포함해 쇼트트랙 선수 4명을 상습폭행한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아 수원구치소에 수감 중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207,000
    • -2.54%
    • 이더리움
    • 182,800
    • -4.94%
    • 리플
    • 354
    • -2.2%
    • 라이트코인
    • 85,700
    • +0.17%
    • 이오스
    • 5,495
    • -2.04%
    • 비트코인 캐시
    • 317,100
    • -3.08%
    • 스텔라루멘
    • 120
    • -4.76%
    • 트론
    • 27.1
    • -0.73%
    • 에이다
    • 83.4
    • -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000
    • -4.23%
    • 모네로
    • 72,550
    • -7.57%
    • 대시
    • 129,100
    • -5.9%
    • 이더리움 클래식
    • 6,365
    • -3.56%
    • 71.4
    • -7.98%
    • 제트캐시
    • 71,200
    • -7.11%
    • 비체인
    • 8.81
    • -4.55%
    • 웨이브
    • 2,911
    • -8.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496
    • +3.11%
    • 비트코인 골드
    • 17,920
    • -5.48%
    • 퀀텀
    • 2,863
    • -6.95%
    • 오미세고
    • 1,824
    • -9.07%
    • 체인링크
    • 1,035
    • -8.81%
    • 질리카
    • 21.1
    • -5.8%
    • 어거
    • 27,080
    • -2.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