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메리츠화재, 쌍둥이보험 배타적 사용권 획득

메리츠화재는 업계 최초로 내놓은 '내 맘(Mom) 같은 쌍둥이보험'이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다른 보험사들은 앞으로 6개월간 유사 상품을 판매할 수 없다.

`

이 보험은 최초 1년간 최고 월 3만 5000원의 추가 보험료만 내면 △저체중 △임신 27주 이내 출생 위험 △선천 이상 등을 보장하는 담보에 가입할 수 있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위험도가 높은 신상품 개발 시 손해율 걱정 때문에 망설이는 경우가 많다"며 "하지만 우리는 위험 관리 방안을 마련한 뒤, 고객 입장에서 필요한 상품을 만드는 것을 최우선 목표로 두고 있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