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인생 쏟은 일터 들리고 싶었다"…양승태, 檢 앞서 '대법行' 나서

(연합뉴스)
(연합뉴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검찰 출석에 앞서 대법원에서 언론 카메라 앞에 섰다. 오랫동안 일해 온 일터를 들리고 싶어서였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짤막한 기자회견을 가졌다. 그는 "모든 인생을 법원에서 근무했기에 법원을 들리고 싶었다"라고 대법원 앞 기자회견 배경을 설명했다. 대법원 앞 기자회견의 적절성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밝힌 입장 표명이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특히 편견과 선입견에 대한 경계심을 드러냈다. 후배 법관들이 느낄 수 있는 압박감, 검찰 수사 관련 증거물 등에 대해 섣부른 판단을 하지 말아 달라는 입장을 보인 것.

한편 양승태 전 대법원장은 강제징용 피해자 소송 개입, 법관 블랙리스트 작성 등 사법권 남용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오전 9시 30분 검찰에 출석해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40,000
    • +0%
    • 이더리움
    • 235,200
    • +0%
    • 리플
    • 345
    • +0%
    • 라이트코인
    • 93,250
    • +0%
    • 이오스
    • 4,450
    • +0%
    • 비트코인 캐시
    • 381,300
    • +0%
    • 스텔라루멘
    • 97.1
    • +0%
    • 트론
    • 22
    • +0%
    • 에이다
    • 78.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000
    • +0%
    • 모네로
    • 102,900
    • +0%
    • 대시
    • 148,5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780
    • +0%
    • 96.7
    • +0%
    • 제트캐시
    • 73,900
    • +0%
    • 비체인
    • 6.4
    • +0%
    • 웨이브
    • 1,787
    • +0%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5
    • +0%
    • 비트코인 골드
    • 17,210
    • +0%
    • 퀀텀
    • 3,264
    • +0%
    • 오미세고
    • 1,492
    • +0%
    • 체인링크
    • 3,261
    • +0%
    • 질리카
    • 13.5
    • +0%
    • 어거
    • 14,46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