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해피투게더4’ 워너원 하성운, 라이브 방송 중 비속어 논란 해명…“내가 아니었다”

(출처=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출처=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워너원이 과거 라이브 방송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워너원 완전체가 출연해 과거 엠넷닷컴 ‘스타 라이브’ 중 비속어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이날 하성운은 “라이브 방송에서 논란이 된 적이 있다. 그 논란에서 제가 하지 않은 말들이 나오면서 공론화가 되어서 속상했다. 하지만 해명할 수도 없었고 변명도 할 수도 없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하성운은 “그러다 친동생을 만났는데 동생에게 그 안 좋은 단어가 별명으로 생겼다는 거다”라며 “동생에겐 피해를 주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이야기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에 라이관린은 “오해될 수 있는 말을 한 게 저였다. 제가 발음이 많이 안 좋았을 때라. 당시 흥분 상태라 톤이 많이 올라가서 형인 줄 알았다”라며 “그 단어 뜻은 아니었지만 형한테 너무 미안했다”라고 설명했다.

옹성우는 “저희가 잘못한 부분도 굉장히 많았는데 그 이외에 다른 게 부각되어 오해가 커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워너원은 지난 3월 엠넷닷컴 ‘스타라이브’ 생중계 중 카메라가 켜져 있다는 것을 인지하지 못하고 사담을 나누는 모습이 송출돼 논란이 일었다. 특히 하성운은 비속어를 사용했다는 논란에 휘말리며 팬들이 직접 음성 분석 의뢰에 나서며 사실이 아니라는 결과를 받기도 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12,000
    • -0.59%
    • 이더리움
    • 293,400
    • -2.1%
    • 리플
    • 454
    • -1.94%
    • 라이트코인
    • 106,200
    • -1.11%
    • 이오스
    • 7,165
    • -1.1%
    • 비트코인 캐시
    • 480,900
    • -1.73%
    • 스텔라루멘
    • 161
    • -2.42%
    • 트론
    • 31.1
    • -2.5%
    • 에이다
    • 102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0,000
    • -1.55%
    • 모네로
    • 99,450
    • -3.91%
    • 대시
    • 191,800
    • -0.2%
    • 이더리움 클래식
    • 8,380
    • -1.87%
    • 96.9
    • -3.1%
    • 제트캐시
    • 85,400
    • -1.95%
    • 비체인
    • 8.89
    • -0.55%
    • 웨이브
    • 3,190
    • +4.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0
    • -3.8%
    • 비트코인 골드
    • 27,110
    • -0.51%
    • 퀀텀
    • 3,495
    • -4.84%
    • 오미세고
    • 2,310
    • -4.93%
    • 체인링크
    • 1,444
    • -10.42%
    • 질리카
    • 24.3
    • -3.95%
    • 어거
    • 27,730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