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검찰 '집행 유예'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대법원 상고

검찰이 2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풀려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에 대해 상고했다.

서울중앙지검은 12일 롯데 경영 비리, 국정농단 연루 의혹으로 기소된 신 회장에 대해 재판부에 상고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앞서 서울고법 형사8부(재판장 강승준 부장검사)는 5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등 혐의를 받는 신 회장에게 징역 2년6개월,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신 회장에게 적용된 혐의 중 K스포츠재단 지원, 롯데시네마 면세점 임대 배임 등 두 가지만 유죄로 판단했다. 다만 K스포츠재단에 70억 원을 출연한 데 대해 박근혜 전 대통령의 요구에 따라 수동적으로 응한 것에 불과하다고 판단했다.

신 회장이 형인 신동주, 신격호 명예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 씨와 딸 등에게 급여를 지급한 것에 대해서는 죄가 없다고 봤다. 부실화된 롯데피에스넷의 유상증자에 계열사 자금을 동원해 회사에 손해를 끼친 혐의, 롯데피에스넷의 ATM(자동화기기) 구입에 끼워넣기를 지시해 롯데기공에 39억 원의 중간 마진을 취하게 한 혐의 등도 무죄 판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383,000
    • +0.89%
    • 이더리움
    • 230,000
    • -0.65%
    • 리플
    • 328
    • +0%
    • 라이트코인
    • 89,200
    • -1%
    • 이오스
    • 4,378
    • -0.27%
    • 비트코인 캐시
    • 375,200
    • +0.29%
    • 스텔라루멘
    • 97.3
    • +0%
    • 트론
    • 21.3
    • -1.39%
    • 에이다
    • 75.7
    • -0.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8,600
    • -1.61%
    • 모네로
    • 96,750
    • -2.42%
    • 대시
    • 142,700
    • -0.9%
    • 이더리움 클래식
    • 8,480
    • -3.58%
    • 113
    • +5.61%
    • 제트캐시
    • 71,500
    • -2.46%
    • 비체인
    • 6.7
    • +4.52%
    • 웨이브
    • 2,059
    • -3.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
    • +2.99%
    • 비트코인 골드
    • 17,110
    • -2.34%
    • 퀀텀
    • 3,100
    • -0.19%
    • 오미세고
    • 1,457
    • -2.87%
    • 체인링크
    • 2,677
    • -13.11%
    • 질리카
    • 13.7
    • -3.52%
    • 어거
    • 17,710
    • +1.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