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백성현, "부대 밖 만취 女 차 탔다"…車 360도 회전 후 추돌

(출처=백성현 인스타그램 캡처)
(출처=백성현 인스타그램 캡처)

의경 복무중인 백성현이 외박 중 음주운전 사고 차량에 탑승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배우 백성현이 이날 새벽 1시 40분경 차를 타고 제1자유로를 달리던 중 사고를 당했다. 사고 차량 운전자인 여성 A씨는 음주 상태였으며 백성현은 조수석에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백성현이 탄 차는 1차로 주행 중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두 바퀴 가량 회전한 뒤 중앙분리대에 부딪친 것으로 전해진다. A씨와 백성현은 해당 사고로 특별히 부상을 당하지는 않은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한편 백성현 소속사 측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백성현은 여러 분들을 실망시켜드린 것에 대해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더불어 "백성현은 정기외박 중 지인들과 술자리를 가진 뒤 A씨 차에 동승한 것"이라면서 "음주운전을 방조한 죄가 무겁다는 점을 인지하며 반성한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