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특징주] 현대엘리베이터, 나홀로 남북훈풍 수혜자 9% 강세

현대엘리베이터가 남북 평화 열기에 힘입어 급등하고 있다. 사상 3번째로 열린 남북정상회담에서 경제협력 방안이 구체화 된 가운데, 경협 방안이 예상을 벗어나지 않아 대부분 하락세를 보인 다른 경협주들과 대조되는 모습이다.

현대엘리베이터는 21일 오전 9시43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전 거래일 대비 8.84%(9500원) 내린 11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전날에도 1.90%(2000원) 오른 10만7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현대아산을 품고 있어 대표적인 경협주로 꼽힐 뿐 아니라 남북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최대 수혜자로 거론된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현대아산 지분 67.58%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