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전주 산후조리원 영아 사망…"입 주변에 이물질" 의료사고 여부 최종부검 후 조사

(연합뉴스)
(연합뉴스)

전북 전주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생후 2주 된 영아가 사망했다. 경찰은 영아가 돌연사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14일 전주완산경찰서에 따르면 10일 오전 2시 21분께 전주시 완산구 한 산후조리원에서 직원이 생후 2주 된 영아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해 신고했다.

당시 아이는 입에 소량의 거품을 물고 있었으며 입 주변에는 이물질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출동한 119 구급대는 영아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숨을 거뒀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1차 부검 결과 영아의 사망 원인은 혈액순환 장애로 나타났다. 경찰은 영아의 뇌에서 장기로 혈액이 순환하지 않았다며 돌연사로 추정했다. 의료사고 여부는 국과수 최종 부검 결과가 나온 후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