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특징주] 삼성전자, 외국계 증권사 매도에 ‘신저가’

삼성전자가 16일 52주 신저가를 기록했다.

이날 오전 유가증권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2.21% 떨어진 4만4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4만3700원까지 떨어져 52주 신고가를 터지했다.

매도 상위 창구에는 골드만삭스와 CS증권, 유비에스증권, 도이치코리아 등 외국계 증권사들이 자리 잡고 있다.

앞서 모건스탠리는 9일(현지시간) 보고서에서 "반도체 경기가 과열 조짐을 보이고 있으며 재고 조정이 우려된다"면서 반도체주 섹터에 대한 투자전망을 기존 기존 '중립(in-line)'에서 '주의(cautious)'로 하향 조정했다. 여기에 중국 정부의 게임 산업 규제로 반도체 칩 수요가 위축될 것이라는 우려도 삼성전자 주가에 악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