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디에이테크놀로지, 박명관·이현철 각자 대표이사 체제

디에이테크놀로지는 박명관, 신영천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박명관, 이현철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855,000
    • +3.21%
    • 이더리움
    • 362,900
    • +0.3%
    • 리플
    • 542
    • -1.98%
    • 라이트코인
    • 161,100
    • -1.58%
    • 이오스
    • 8,430
    • -1.17%
    • 비트코인 캐시
    • 554,000
    • -1.15%
    • 스텔라루멘
    • 163
    • -0.6%
    • 트론
    • 42.5
    • +4.42%
    • 에이다
    • 132
    • +3.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5,900
    • -0.37%
    • 모네로
    • 130,700
    • +0.46%
    • 대시
    • 208,300
    • +1.95%
    • 이더리움 클래식
    • 10,760
    • +0.56%
    • 154
    • -0.64%
    • 제트캐시
    • 131,600
    • -1.27%
    • 비체인
    • 9.1
    • +0.22%
    • 웨이브
    • 3,245
    • -1.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5
    • -0.51%
    • 비트코인 골드
    • 33,580
    • -0.02%
    • 퀀텀
    • 4,572
    • +1.89%
    • 오미세고
    • 2,795
    • +5.71%
    • 체인링크
    • 2,140
    • +1.66%
    • 질리카
    • 26.3
    • -0.75%
    • 어거
    • 28,140
    • -0.0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