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KBO] 한화 데이비드 헤일 영입, 연봉 50만 달러…"가을에도 야구하자!"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13일 새 외국인 우완 투수 데이비드 헤일을 영입했다.

한화 이글스 구단은 이날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제이슨 휠러의 웨이버 공시를 요청하고, 대체자로 데이비드 헤일을 등록했다.

데이비드 헤일과 연봉은 50만 달러(약 5억6000만 원)에 계약을 체결했다.

미국 국적의 데이비드 헤일은 1987년생으로, 188cm, 97kg의 신체조건에서 나오는 평균 140km대 중후반의 직구가 강점이다.

데이비드 헤일은 2009년 메이저리그 신인 드래프트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3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이후 2013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2015년 콜로라도 로키스, 2018년 미네소타 트윈스와 뉴욕 양키스 등으로 옮기며 빅리그 무대에서 70경기에 나서 10승 10패 평균자책점 4.49를 기록했다.

올 시즌 메이저리그에서는 4경기에 구원으로만 등판해 13과 3분의 2이닝 16피안타 7실점(평균자책점 4.61)했다.

2007년 이후 11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 가능성을 높인 한화는 전반기 3승 9패 평균자책점 5.13으로 부진한 휠러를 내보내고 헤일을 영입했다.

한편, 데이비드 헤일은 21일 한화 구단에 합류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