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百, 일본 이온그룹 홍콩법인과 식품 수출계약 체결

현대백화점은 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일본 유통사인 이온(AEON)그룹의 홍콩 법인 ‘홍콩이온백화유한공사’와 식품 수출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이 해외 유통사와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온그룹은 연 매출이 약 82조 원으로, 아시아 최대 유통채널로 평가 받는 기업이다. 일본은 물론 중국, 홍콩,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10여 개 국가에서 백화점(쇼핑몰), 슈퍼마켓, 편의점 등을 운영하고 있다.

양 사는 이번 계약을 통해 현대백화점의 프리미엄 가정 간편식 ‘원테이블’과 국내 디저트 브랜드 ‘한입원바이트’를 홍콩에 위치한 이온 백화점 11개 전 점포에서 판매하기로 합의했다. 고객 반응을 살핀 후 이온그룹이 운영하는 다른 유통채널 진출을 위한 추가 계약도 검토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과 홍콩이온백화유한공사는 1차로 화식한우 사골곰국(원테이블), 오발탄 양볶음밥(원테이블), 초코케이크(한입원바이트), 블루베리 치즈케이크(한입원바이트) 등 총 17개 품목(물량 1만5000여 개)을 판매하고 추후 티라미슈(비스테카), 닭강정(김순례 닭강정) 등을 추가로 판매할 예정이다.

상품 선정을 위해 홍콩 이온백화점 바이어들은 지난 5월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을 방문해 식품관을 둘러보며 국내 식품 브랜드 대상 품평회를 진행하기도 했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수출을 시작으로 오는 7월부터 한류에 관심이 많은 홍콩ㆍ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국가 현지 유통사와 구매상담회를 진행하는 등 한국의 맛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K팝ㆍ드라마 등 세계적으로 한류 열풍이 이어지면서 한국 식품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며 “향후에도 ‘K-푸드’ 수출 국가 및 품목 확대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6,157,000
    • +20.45%
    • 이더리움
    • 422,100
    • +15.17%
    • 리플
    • 583
    • +4.48%
    • 라이트코인
    • 162,500
    • +2.39%
    • 이오스
    • 8,750
    • +5.67%
    • 비트코인 캐시
    • 605,500
    • +8.6%
    • 스텔라루멘
    • 178
    • +8.53%
    • 트론
    • 43.9
    • +2.81%
    • 에이다
    • 160
    • +2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6,800
    • +3.63%
    • 모네로
    • 134,700
    • +3.61%
    • 대시
    • 228,000
    • +9.51%
    • 이더리움 클래식
    • 11,500
    • +6.08%
    • 172
    • +8.86%
    • 제트캐시
    • 153,000
    • +17.24%
    • 비체인
    • 9.97
    • -2.25%
    • 웨이브
    • 3,269
    • -1.2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3
    • +1.32%
    • 비트코인 골드
    • 37,450
    • +7.89%
    • 퀀텀
    • 6,235
    • +14.61%
    • 오미세고
    • 3,660
    • +31.93%
    • 체인링크
    • 2,623
    • -3.38%
    • 질리카
    • 26.5
    • +1.92%
    • 어거
    • 30,610
    • +6.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