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류여해, '지방선거 참패' 한국당 홍준표에 "오만의 결과...홍준표 때문에 길을 잃었다"

(출처=류여해 페이스북 캡쳐)
(출처=류여해 페이스북 캡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와 마찰을 빚다가 결국 제명된 류여해 전 최고위원이 6.13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이 참패한 데 대해 "독선의 결과. 사당화의 결과. 오만의 결과"라고 비난했다.

류여해 전 최고의원은 6.13지방선거 다음날인 14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모든 충언을 개가 짖는 소리로 듣더니 기차는 수렁에 빠졌다"며 "기차가 어디로 가느냐고 물어도 답이 없더니 기차가 길을 잃었다. 홍준표 때문에!"라고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에게 쓴 소리를 내뱉었다.

류 전 최고의원은 "빨리 손잡고 다 나가라"며 글 밑에 홍준표 대표의 사진을 함께 업로드했다.

이와 함께 류여해 전 최고의원은 비슷한 시각 다른 게시물에서는 "이번 지방선거 결과를 보면서 너무나 마음이 아픕니다" 며 "특히 홍 대표가 당을 사당화하고 대표권한을 남용하고 막말을 하여 지지자들이 등을 돌렸다" 고 올렸다.

같은 날 홍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당이 참패하면 내 책임"이라며 "그러나 아직도 믿기지 않은 부분이 있다. 개표가 완료되면 내일(14일) 오후 거취를 밝히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